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안녕하세요? 영국품절남입니다.


품절녀님이 지금까지 몇 번에 걸쳐 인터팔 등과 같은 해외 펜팔 사이트를 통해 만난 영국인과 채팅 후, 금전적인 사기를 당한 케이스와 대처법을 포스팅했었습니다. 다른 블로그에서도 국제 채팅 사이트를 통한 사기에 주의를 요하는 내용들이 종종 있더군요. 국내 뉴스에도 나올 정도이니 심각하긴 한 모양입니다.

 

비록 이와 관련된 내용을 전에 품절녀님이 포스팅한 적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제가 또 다시 관련 글을 쓰는 이유는 지금까지 영국 남자들을 만나보면서 느꼈던 점을 통해 여전히 기승을 부리고 있는 "해외 펜팔 사기 사건"을  환기시키고자 하기 때문입니다.

 

1. 매너 좋은 영국인, 그런데 성격은??


 

제가 지금까지 모든 영국 남자들을 만나 보지는 못했기에 영국 남자는 "딱" 이렇다라고 말씀 드리기는 어렵습니다. 하지만 기본적으로 영국인들이 매너가 좋다고 하잖아요? 영국 젊은이들도 그렇습니다.

 

영국인들은 스스로 자신들의 인상을 일컬어 "polite (예의 바른)" 고 합니다. 이를테면 상대방이 말을 하면, 눈을 맞추고 경청할 줄 알고 그 말이 끝날 때까지 기다려 줍니다. 입에 "Sorry" "Excuse me"가 붙어 있지요. 제가 볼 때에 영국인의 매너는 어렸을 때부터 학교에서 배운 예절교육 때문인 것 같습니다. 어렸을 때 이 곳에 부모님을 따라온 한국 학생들도 1~2년만 지나면 깜짝 놀랄 정도로 공손하고 의젓하게 변하곤 하니까요. 특히 식당에서는 조용히 자리에 앉아 자기 포크와 나이프를 들고 밥을 먹을 때 보면 놀랍기도 합니다. 어쩔 때는 어린 아이답지 않다고 느낄 정도이지요.

 

 

학교에서 매너를 배우는 영국인들

 (출처: Telegraph.co.uk. Photo: Getty)

 

그런데 우리가 – 특히 한국 여자들이 – 착각하는 것 중 하나가 이러한 매너를 그 사람의 성격 그 자체로 믿어버리는 것입니다. 한국 남자들 중에서도 별의 별 성격이 많듯이, 영국도 각 사람마다 성격이 다르지요. 이 곳도 사람 사는 곳이니까요. 즉, 밖에서는 매너 자체가 훌륭하지만 성격 자체는 좋을 수도 나쁠 수도 있다는 이야기입니다.

 

영국 남성과 교제 후 결혼한 한국인 지인들의 말을 빌어보면,

연애할 때는 너무 자상하고 나를 잘 이해해 주는 것 같았는데... 알고 보니 그건 그저 매너였고, 살다 보니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본 성격이 나오는데 너무 당황스러웠다.

 

즉, 매너와 성격은 별개로 바라봐야 하는데 매너가 좋다 보니 성격도 그렇게 판단해 버리는 실수를 할 수 있다는 것이지요. 물론, 성격 좋은 영국인들도 많습니다. 이 비율은 세계 어디를 가도 마찬가지일 겁니다.

 


2. 수줍음 많은 영국 남자, 그러나 채팅할 때는??


영국 남자들은 대체로 소극적입니다. 성격이나 나이, 그리고 모임의 성격에 따라 조금 다르긴 하겠지만, 낯선 사람을 처음 만나도 먼저 적극적으로 와서 인사하거나 그러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한국에서는 어떤 조직이나 모임에 새 얼굴이 들어오면 주위에서 인사해 주고 반가워합니다.

 

그런데 영국 남자들은 딱히 그렇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앞에서 언급한 것처럼 자신들의 인상을 "Polite" 라고 하면서도, 결코 "Friendly (다정한) 하지는 않다" 라고 합니다. 먼저 가서 자기 소개와 함께 말을 걸어야 그제서야 대화가 시작되지요. 또한 영국 여자들도 영국 남자들이 너무 수줍음을 탄다고 말 할 정도니까요. 이렇게 크게 우호적이지 않고 수줍어하는 영국 남자들도 온라인 채팅할 때는 용감하고 과감해지는 경향이 있다고 합니다.

 

(출처: Google Image)

 

영국에는 셀 수없이 많은 채팅 사이트들이 있습니다. 온라인을 통해 만남을 갖고 결혼까지 이어지는 경우도 의외로 많다고 하더군요. 아무래도 직접 만나는 것보다는 온라인을 통한 만남이 어떻게 보면 속마음을 쉽게 터놓을 수도 있을 것 같기도 합니다. 영국인들에게는 말이 아닌 글로서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는 것이 나름대로의 전통인 듯 하니까요. 요즘도 영국에서는 기념일이나 생일이 아니어도 카드나 편지를 의사소통의 수단으로 이용하는 것 보면 한편으로는 이해가 되기도 합니다. 즉, 말보다는 글이 영국인, 특히 남자의 표현수단으로서 더욱 적절할 수도 있다는 말이기도 합니다. 이런 맥락에서 온라인 채팅에서 더욱 솔직한 마음을 알 수도 있을 것 같군요.

 

 

3. 그러나 영국인과의 채팅은 조심하자.


 

이제부터가 영국인 (혹은 영국인 사칭) 과의 온라인 사기 채팅에 대해서 말하고자 하는 내용입니다. 매너가 좋고 채팅을 통해 과감하게 자기 표현을 하는 영국인 남자를 어떻게 이해를 해야 할까요? 제가 위에서 말씀 드린 것처럼, "나에게 특별한 관심이 있구나" 라기보다는 "아~ 평범한 (즉, 매너 있는) 영국 남자구나" 로 이해해야 합니다. '1+1=2' 라는 상식처럼 받아들이면 될 듯 합니다.

 

말 그대로 친구처럼 대화를 나누거나 영어 대화를 나누시면 될 듯 하네요. 그런데 문제는 영국 남자로부터 단기간에 적극적인 애정 공세가 올 경우에는 일단 상식적으로 의심부터  봅시다. 만약, 직접 만난 적도 없고 온라인 채팅만 해 온 상대로부터 갑자기 "네가 좋다" 라는 말을 들으면 어떤 기분일까요? 물론 기분은 좋을 것 같습니다. 그런데 이와 함께 드는 생각은 "도대체 언제 봤다고 이런 말을 하지?" 입니다.

 

영국인이건 한국인이건 다를 것은 하나도 없습니다. 직접 만나본 적도 없는 사람으로부터 진지하게 "자기야(Honey)" 라는 말을 들으면 반드시 의심부터 해야 합니다. 아무리 온라인 채팅을 통해 솔직해지는 영국 남자라고 할 지라도 쉽게 "자기야~" 라는 말을 하진 않습니다. 바로 상대방을 배려하지 않은 매너 없는 행동이기 때문입니다. 즉, 솔직하게 자신의 마음을 표현하는 것과 상대방의 기분을 고려하지 않고 쉽게 "하니", "사랑해"를 말하는 것은 다른 차원의 이야기이기 때문이지요.

 

(출처: Google Image)

 

비단 여성분들만 조심해야 될 일은 아닌 듯 합니다. 제 지인(남자)은 국제 온라인 채팅 사이트에서 알게 된 러시아 여성이 "자기야~", "사랑해~" 를 남발해서 당황했었다고 하더군요. 결국은 역시 사기였죠. 한국으로 가고 싶으니 비행기 요금을 보내달라고 하더랍니다.


한국에서도 채팅으로 오랜 시간 대화를 나누다가 호감을 갖고 결국 결혼까지 골인하는 커플들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커플들도 오프라인에서 만남을 갖고 진지하게 교제를 하고 난 후에야 결혼을 합니다. 또한 국제 연애 및 결혼이 더 이상 낯설지는 않습니다. 다만 한 번도 만난 적 없는 사람과의 만남은 조금 더 신중해야겠지요. 더군다나 낯선 사람과의 돈 거래는 신중에 신중을 기해도 나쁠 것은 없습니다.

 

그러면 "인터넷 채팅 사기 피하는 요령" 에 대해서 한 번 정리해 봅시다.

 

1. 인물의 국적과 접속한 장소가 일치하는 지 확인할 것.
2. 얼굴 및 장소를 수시로 확인할 것.

사기치는 놈들은 자신의 사진이 아닌 다른 사람의 사진을 올리기도 하지요. 이 때는 방금 막 찍은 사진을 요구하면서 일정한 포즈나 지금 있는 그 장소의 사진을 요구할 수도 있겠네요. 

3. 쉽게 애정공세가 시작하면 긴장할 것.
4. 선물을 보내준다고 하면 바로 의심해야 할 것.

5. 선물을 보내면서 그 속에 현금을 넣었다고 하는 사람은 미친놈.

돈을 보내고 싶으면, 은행계좌로 부치지 왜 위험하게 선물 속에 몰래 넣을까요?

6. 말레이시아나 제3국의 세관에 선물이 압류 당해 관련 관세를 요구할 때는 사기 10000%.

그리고 큰 돈을 선물에 몰래 넣어서 보낼 정도면 자기가 벌금을 내야지, 왜 수취인에게 세금을 요구할까요? 제가 지금까지 우체국 및 DHL 등 국제우편 서비스를 이용해 본 결과, 한국과 영국 사이의 물류는 중간 경유지 없이 다이렉트로 운송됨.

 

참 안타까운 것은 여전히 국제 펜팔 사이트를 통해 정신적, 경제적으로 피해를 입는 분들이 있는 것 같습니다. 이런 일을 당하고 나면, 자신이 한심하게 느껴지고 사람에 대한 배신감이 생길 수 밖에 없을 겁니다. 사람을 무조건 의심하는 것은 옳지 못한 행동이지만, 국적을 불문하고 사람을 사귈 때에는 신중을 기해야 할 것 같습니다. 특히 영국 남자라고 지칭하는 "스미스", "브라운" 등등을 말이지요.

 

더 자세한 내용은 ----> 영국 남자 펜팔 사기 수법, 소름 돋은 이유

 

                 로그인 필요 없으니, 추천 버튼 꾸욱~ 눌러 주세요. 더 좋은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

 

 
Posted by 영국품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바로위댓글 2013.12.16 19:53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뭔 개솔... 영국이 개발도상국이면 너희 나라는 아프리카 후진국이겠네...ㅎㅎ GDP는 영국님 반밖에 안되는 것들이 어서 주제모르고... 그리고 술처먹고 사고치는건 니들이 세계 탑이야... 니들 신문 나는 사건들 태반이 영국가면 일년내내 특종감 최악의 엽기 사건들인거 모르지?

  3. 선달 2013.12.16 20:04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영국 애들 눈엔 동아시안들이 최고 polite 임, 특히 일본 한국 애들. 영국내에선 제일 예의 없는 부류가 이민 출신 낙타&연탄임.

  4. sam 2013.12.16 20:34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글쓴이가 아직
    '사기'에 대해서 완전히 파악하지 못하고 편협된 시각에서 쓴 것 같습니다.
    저도 채팅으로 금전적 사기를 당한 경우가 있어서 영국경찰과도 오래동안
    접촉해왔고, 인터넷 범죄 분야에 공부를 많이 해 왔습니다.
    순수 영국인들은 연애건 돈이건 사기치는 경우가 없다고 봐도 됩니다.
    다만, 대부분의 인터넷 사기(돈이건 연애건)는 영국인을 빙자한 아프리카인들의 소행입니다.
    어떤 경우든 인터넷을 통한 인간관계는 조심들 하십시오.

  5. 바로위댓글아 2013.12.16 21:09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도'도 괜히 영국 욕한것도잘못이지만 니는 도대체 어느나라길래 너희 나라는 아프리카 후진국이겠네라는거야? GDP로 말하고싶으면 그럼 중국이 세계에서 2위로 발전하고 선진화된 나라냐? 영국 영광도 옛말이되가는건 사실아니냐. 군사/문화/경제/금융 등 세계적으로 영향력있고 잘나가던나라가 서유럽프리미엄으로 남아 명맥정도 유지하는 나라레벨인건 사실인데

  6. ........? 2013.12.16 21:31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근데 영국 남자라고 조심해야 되는 게 아니라 그냥 채팅상으로 만나는 사람들은 웬만해선 다 조심해야 될 거 같은데요...; 하기사 영국에서 사는 분이 쓰시는 글이니 초점이 영국에 맞춰진 게 이해는 갑니다만...; 음; 자칫 다른 나라 애들은 영국과는 달리 앞뒤 똑같은 것처럼 보일 수도 있는 뉘앙스라.... 겉으로 보여지는 매너가 발달한 영국애, 라서 문제인 게 아니라 그냥 단순 잡담용 인터넷 채팅으로 만나는 만남은 특정 주제를 가진 동호회에서 만나는 게 아닌 이상 대상이 누가 됐건 조심해야 하는 게 진실이죠;
    그리고 솔직히........거기서도 깨방정 떠는 애들을 방정 떨던데요....물론 전체적 경향성으로 따지면 미국이나 남미 같은 데보다야 평균적으로는 얌전하게 보이겠지만 제가 다니던 학교에서는 방정 떠는 애는 또 겁나 떨고 그러던데... 그리고 제가 느낀 점은 그냥 사람 사는 데 다 비슷하다였습니다; 우리나라 뭐 아무리 내향적인 국가라고 해도 여기저기 가 보면 대부분은 적당히 대화 잘 하고 적당히 먼저 들이대고 하듯 걔들도 그냥 그 정도 느낌이었는데..... 딱히 애들이 평균적으로 점잖고 얌전하다고는 못 느꼈어요 얌전한 애들은 소수던데 거기도...

  7. 영국은 유럽의 일본 2013.12.16 21:3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영국은 그냥 유럽의 일본이라고 생각하면 됨 그리고 신사의 나라라고 한것은 우리가 한것이 아니라 일본임 일본에서 신사의 나라라고 사기친것을 친일적인 매국언론이 사기친것임

  8. 일본과 영국은 2013.12.16 21:42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영국과 일본은 같은 섬나라이고 통하는 생각이 많아서 아시아의 영국인 일본이라면 사죽을 못쓰는 나라가 영국임 .일본인과 영국인의 기질이 많이 비슷한 부분도 많고 특히나 오타쿠<오덕후>같은 사람들이 많음 그리고 아시아의 모든 기사를 일본의 쿄토통신만 신뢰해서 한국얘기는 부정적인 기사도 많고 .. 그리고 영국이 신사의 나라라고 한것은 우리가 아니라 일본이 한것을 매국신문사들이 계속해서 인용한것임 제대로 알기를~

  9. 영국 2013.12.16 21:50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영국은 훌리건 난동과 일본의 오타쿠 .. 섬나라의 특징이 바로 겉으로는 친절한척 하지만 뒤에서는 욕하는 그런 민족성이 보임 .일본애들이 심하게 90도 인사하면서 친절로 얘기하듯이 영국인들들이 심하게 친절로 얘기한다..어디가든간에 좋은사람은 있고 나쁜사람도 있다 그냥 영국이라고해서 신사의나라라고 극찬했던 일본의 가식적인 발언보단 그냥 우리랑 비슷한 사람들이 사는나라 박지성이가 활약했던 나라..

  10. 아바네라 2013.12.16 22:56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와우~ 흥미로운 글이네요.^^

  11. 2013.12.17 04:42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성매매하려고채팅해서사기당하면 그것도꽃뱀탓이던데
    저기서사기당한거는또영국남자에대한환상가지는한국여자탓인가?ㅋㅋ
    사기당하기전에조심해야죠~
    꽃뱀만나기전에어린애들만나나쁜짓할생각하지마세요^^

  12. DEF 2013.12.17 09:31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하여튼 뭐 서로서로 조심하는수밖에.. 영국남자라고 혹해서 앞뒤 안가리고 들이대는 김치녀들도 문제고.......

    • 벌레야 2013.12.19 2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베벌레는 자꾸 사람 사는 데로 쳐 기어들어오지 말고 약 먹고 꺼지세요~

  13. 건의 2013.12.18 17:56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웬만하면 라이프섹션으로 옮겨가심이 어떨까요.
    쓰시는 글들이 시사와 관련있어 보이지 않거니와,
    시절이 하수상한데 시사란에서 이런 글 보면 참 뜬금없어 보입니다.

  14. 작은새 2013.12.20 11:04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물론 세계 어디나 그렇겠지만 ~
    영국에도 성향이 나쁜남성들은 있죠
    사람은 한국에서도 조심해서 만나야 하니까 뭐
    외국인이니까~라고 환상에 잡히지만 않음 괜찮을듯해요

    외국인 친구들이 자주 호소하더라구요 한국에선 여친 만들기 너무 힘들다고
    깊은 마음이 없고 그냥 외국인이랑은 놀고 섹스하려고 한다
    좀만나다 보면 다 한국인 남자친구가 있는걸 들키고 그래서 자긴 상처받는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그냥 즐기는게 정답인거같다고 한국에서 좋은여친을 만나기는 힘들것같다고!

    그말을 들은 전 참 떨떠름했지만 직접 살아보고 1년동안 느낀거니 뭐 어쩌겠나요
    딱히 해줄 말이 없어 세계 어디를 가나 쓰레기는 있고 그속에 가끔 가치있는게 섞여있다고 했죠
    굿럭을 외치며!

  15. Daumview 2013.12.20 13:2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Daum view입니다.
    축하합니다. 2013년 12월 3주 view어워드 '이 주의 글'로 선정되셨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글 부탁드리며, view 활동을 응원하겠습니다. ^^
    고맙습니다.

    ☞ view 어워드 바로가기 : http://v.daum.net/award/weekly?week=2013123
    ☞ 어워드 수상 실시간 알림을 설정하세요 : http://v.daum.net/link/47671504

  16. 2015.01.30 00:44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17. 2015.04.13 17:59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 영국품절녀 2015.04.13 2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확하게 신분을 알수 있는 방법은 없을 것 같아요. 아무리 직장을 알아도 그 곳에서 실제로 근무하는지 아는 것은 쉽지 않으니까요. 어쩌면 페이스북 사진, 지인들을 통해 어느 정도 알수는 있을수도 있겠네요.

  18. 2015.08.01 19:58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19. 2017.08.10 13:11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20. 2017.12.05 17:50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21. 2018.02.02 15:55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