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품절녀의 귀향살이 (2014-2018)

해외 블로그에 달린 정체 불명 댓글 보고 빵 터져

by 코니팀장 영국품절녀 2012. 2. 1.



블로거와 방문자의 댓글(덧글)은 뗄 수 없는 불가분의 관계라고 할 수 있습니다. 블로그는 분명 자신의 의견을 자유롭게 펼칠 수 있는 극히 개인적인 공간이지만, 비공개 블로그가 아닌 이상 남들의 방문을 원치 않는 블로거는 거의 없을 것 같아요. 저의 경우에는 글 발행을 한 후에 이웃 블로거 혹은 방문자들이 댓글을 써 주면 기분이 참 좋습니다. 그래서 저도 타 블로그 글을 보고 꼭 댓글을 쓰려고 하는 편 입니다. 그저 흔히들 남기고 가는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라는 댓글도 전 참 반갑습니다.  

 

그런데, 몇 달 전부터 저의 블로그에 다소 황당하면서도 재미있는 댓글들이 달리기 시작했다는 겁니다. 절대 한국인이라고는 추정할 수 없는 그런 댓글들이요. 그 중에서는 한국인이 했을 법한 댓글 놀이도 있습니다.

 

제가 빵~ 터진 댓글, 한 번 보실래요?

 

1. 한국 속담을 이용한 댓글


두 명이 갑자기 저의 수많은 글에 계속해서 한국 속담 댓글을 남기는 겁니다. 물론 남긴 자의 이름은 다 다르지만, 아이피 주소를 보니 두 명이 번갈아 가면서 하더군요. (아이피를 추적해 보니) 한 명은 영국 북부 시골, 다른 한명은 독일에 있습니다. 가끔씩은 속담이 글과 어느 정도 통하는 것도 있는 것 같아서 몇 번 승인을 했습니다. 그런데, 갈수록 더 많은 글에 속담 댓글이 달리는 거에요. 글의 의도와 전혀 상관없는 속담들이요. 그런데, 더 웃긴 것은 작성자 명이 대부분 축구 선수 이름을 따서 붙였어요. (현재는 달리는대로 삭제 중입니다.)


                                          
                                               독일에 있는 사람이 올린 속담 댓글



                                         영국 북부 시골에 사는 사람이 남긴 댓글

아마도 어린 한국 학생들이 댓글 장난을 친 것이라고 추측됩니다. 처음에는 유쾌하게 넘겼지만, 계속해서 글마다 속담 댓글을 남기는 등 장난이 좀 심한 것 같아서 이제는 삭제 중에 있습니다.


2. (구글) 번역기로 돌려 남긴 듯한 댓글

 

한국어이긴 한데, 번역기로 돌린 듯한 주어/서술어/목적어 어법이 전혀 맞지 않는 댓글들이 달리기 시작했어요. 내용을 굳이 보자면  좋다는 것 같긴 한데요.  가끔씩은 블로그를 중단하면 안된다라는 그런 기분 좋은 댓글까지 올렸더라고요. 아이피를 보니깐 미국 시카고, 달라스, 시애틀 로 확인해 되었습니다.




미국에 계신 분들은 이름을 바꿔가면서, 이처럼 굳이 댓글을 남기십니다. 저는 참 궁금해요.
이 분들이 외국인이라면 제 글을 번역기로 돌려서 보는 걸까요? 
어쩌면 미국에서 자란 한국어를 잘 못 쓰는 한국인일까요?  
이런 댓글은 삭제를 해야할지, 아니면 그냥 승인을 해서 놔둬야 할 지 항상 고민되는 댓글인 것 같아요.
(너무 이상한 말만 빼고는 승인을 하고 있어요.)


3. 무슨 말인지 도대체 알 수 없는 영어로 쓴 댓글


처음에 2번과 같은 통 이해할 수 없는 한글 문장 댓글이 있길래 외국인이라고 생각이 되어 영어로 댓글을 써도 된다고 했어요. 그랬더니 다음부터는 영어로 댓글이 달리기 시작하는데, 제대로된 영어가 또 아닌 거에요. 그래서 아마 이 사람은 영어권이 아니라는 것을 깨달았지요. 그런데, 제 글을 자주 보러 오는 것이 참 신기할 뿐 입니다. 역시 루마니아로 확인되었습니다. 

 

  본문 내용과는 전혀 맞지 않는 광고성 댓글 같기도 하고, 잘 모르겠어요.
  특히 항상 맨 앞에 "성된 것"이라는 말이 붙는데 이것은 무엇을 뜻하는 건지요. 
  (혹시 이런 댓글 달리시는 분 있나요??)

 

앞에서 언급한 이런 정체 불명의 댓글은 어떻게 해야 하는지 잘 모르겠어요. 해외 블로그라서 그런건지요, 아니면 국내 블로그에도 이와 같은 댓글이 달리는지 참 궁금합니다. 전에 어떤 분의 댓글에서도 이와 비슷한 댓글을 본 적이 있는 것 같거든요. 가끔씩 이런 황당한 댓글들을 보면서 유쾌하기도 하는 반면,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지는 잘 모르겠어요.

그래도 가끔씩 이렇게 황당무개한 댓글 보는 재미가 솔솔 하긴 합니다.


댓글50

    이전 댓글 더보기
  • ㅎㅎㅎ
    저는 그런경우가 한번도 없는데^^;;
    해외에 계셔서 그럴수도 있을듯 한데...
    도대체 그럼 글은 어찌 읽는건지....^^;;
    번역기 진짜 웃기네요...ㅋㅋ
    뭔말인지 당최...ㅎㅎ
    답글

  • 별 :D 2012.02.01 12:29 신고

    블로그 인기의 반증 아닐까요??
    답글

  • 지후니74 2012.02.01 12:38 신고

    저는 이런 댓글이 있으면 스팸으로 알고 다 지우곤 했는데요.
    이 글을 보니 다시 생각해야 할 것 같은데요~~ ^^

    답글

  • 주테카 2012.02.01 15:02 신고

    저도 가끔 저런 리플이 달려요. ㅋㅋㅋ 어떻게 대처해야할지 난감할 뿐..
    답글

  • manwon 2012.02.01 17:08 신고

    축구선수이름으로 속담이 달리다니 ~ ㅎㅎ
    댓글 중에 my wife is always trying to get rid of me...<- 마누라가 나를 항상 제거하려 한다? 보고 저는 좀 뿜었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답글

  • 파리아줌마 2012.02.01 18:13

    요즘 그런 댓글들이 달린다는 이야기를 들었어요
    티스토리라 유입량이 많아서이기도 할거예요
    답글

  • 착한연애 2012.02.01 18:15 신고

    그렇군요 ㅎㅎ 게시판은 잘 안보는데 ㅎㅎ
    유익하게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2월 되세요
    답글

  • 블로그토리 2012.02.01 19:14 신고

    위에 두분은 꾸준한 댓글이 의도가 있지 않나 여겨집니다.
    재밌군요...ㅎㅎㅎ
    답글

  • 이츠하크 2012.02.01 20:01 신고

    저는 주로 스테니너 향상 식품 사라는 댓글이 달리더군요.
    유입어가 시스타엉덩이, 젖꼭지 ...이런 거라 그런가 봅니다. 그냥 본문에 포함된 단어일 뿐인데요.
    어떻게 차단 방법은 없을까요? 우숩네요 정말...
    답글

  • 학마 2012.02.01 21:41 신고

    저 이틀만에 댓글이 이천개가 달렸었습니다. ;;;
    몇 개 읽어보고 재미있기도 했엇는데,,너무 많아서 아이피 차단했습니다.

    댓글을 누가, 왜 쓰는지 아직도 궁금하네요.^^
    답글

  • 주리니 2012.02.01 21:46

    저도 참 난감할 것 같습니다.
    굳이 쓰지 않아도 되는 선택사항인데... ㅋㅋ
    답글

  • in사하라 2012.02.02 00:36 신고

    공감이 되네요~ㅋ
    저도 한참 저런 댓글이 남겨지더니 요즘은 조금 뜸하네요~ㅎ
    답글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웃겨요.


    답글

  • 굄돌 2012.02.02 06:59

    네, 제 방엔 저렇게 새까만 영어 댓글 수시로 달려요.
    글을 읽었기 때문에 댓글을 다는 거라면
    한글을 쓸 줄 아는 사람일 텐데...
    품절녀님, 오늘은 글을 올리지 않았나 보네요.

    답글

  • 2012.02.02 07:29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Yujin Hwang 2012.02.02 12:00 신고

    저런댓글 요즘 신스팸인가...저도 첨엔 모르고 댓글까지...ㅋㅋ
    답글

  • 댓글중 윤석영이란 분은 제 트위터, 페북친구랑 이름이 같아서 반가워했지만 내용이 영 이상하더라구요. ㅎㅎ
    광고도 아닌걸 보면 뭔가 호기심에 번역기라도 돌려서 보는건 아닌지 모르겠어요.
    답글

  • 그거 아마 2012.02.26 14:04

    외국인이 한국 사이트에 올리는 스팸덧글일거예요~ 한국 사이트니 한글 몇자 넣어야겠는데 번역기로 돌리다보니 '성된 것'이라고 번역이 잘못된거같은데요ㅋㅋㅋㅋ
    답글

  • 케일럽 2012.06.25 19:51 신고

    저도 3번 스팸 덧글이 많이 올라오더라구요...

    보통 댓글 이름에 자기 사이트 주소를 링크할 수 있어서 SEO 측면에서 하는 것 같습니다...

    간단히 말해서 자기 홍보인 셈이죠...

    근데 왜 "성된 것'이라고 하는지는 전혀 모르겠습니다...

    답글

  • 케일럽 2012.06.25 19:52 신고

    아... 그리고 저는 제 글 일부분을 복사해서 댓글에 남기는 사람도 있더군요... ㅋㅋ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