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품절녀의 영국 귀양살이 seasno 1 (2010-2014)

제이미 올리버의 한국식 볶음밥 따라하기

by 코니팀장 영국품절녀 2013. 1. 16.



영국에는 연예인같은 스타 요리사가 있습니다. 

바로 "제이미 올리버 (JAMIE OLIVER)" 입니다.

 

                                                         (출처: 구글 이미지)

영국 서점이나 책을 파는 곳에 가보면, 눈에 잘 띄는 곳에는 항상 요리책이 진열되어 있습니다. 참 궁금한 것이 있다면, 제 주변에는 요리하기 귀찮아하고, 대충 음식을 때우는 것처럼 보이는 영국인들이 꽤 많은데요, 왜 이리 TV에서는 음식 관련 프로그램이 많고, 요리책들도 자주 출판될까요? 상황이 참 아이러니해요. 가만히 보면 영국인들은 요리에 관심은 많은데, 직접 하는 것은 귀찮아하는 모습이 저와 상당히 비슷하네요. ㅎㅎ

 

 

그 중에서도 역시 여러 요리책을 펴 낸 주인공이 바로  제이미 올리버인데요, 저는 요리보다는 먹는 것을 더 좋아하는 사람이라서 그런지 제이미 올리버가 운영하는 레스토랑에 가고 싶은 바람이 있을 뿐 그의 요리책을 펴 본 적은 없었던 것 같습니다. 작년에 웨스트필드에 구경갔다가 그 곳에서 제이미 올리버 이탈리안 레스토랑을 보게 되었는데요, 사람들이 꽤 많더라고요. 가격을 보니 역시 다른 곳보다는 비싸네요. 주변 분들의 말로는 다소 짜다는 평가도 받고 있던데, 제가 나중에 맛 본 후에 솔직한 후기평 남겨 볼게요. ㅎㅎ

 

                           런던 웨스트필드(Westfield) 에 위치한 제이미 올리버 이탈리안 레스토랑

 

작년 가을에 출판된 제이미 올리버 책은 현재 반값에 팔리고 있습니다. (26->£12 ~ 13.30)

책 제목은 JAMIE'S 15 MINUTE MEALS ~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워낙 영국인들이 요리하기 귀찮아하는 탓에 제발 음식다운 음식 (real food) 을 먹으라는 바람을 가지고 제이미가 펴낸 간편 요리책으로 보입니다. 이전의 책이 30 minute melas 거든요. "30분도 길다~  15분으로 줄었으니 그래도 요리 안할래?? 속으로 상상을 하면서 페이지를 한장씩 넘기는데, 완전 낯익은 글자와 그림이 한눈에 쏘옥 들어왔어요.  

 방문하시는 분들의 추천을 먹고 삽니다. ^^ 감사합니다.

 

KOREAN FRIED RICE (한국식 볶음밥) ~~~~

 

 

제이미 15분 완성 요리책에는 한국식 볶음밥과 반찬으로 보이는 버섯이 들어간 고기(스테이크) 요리, 오이 무침과 채소들이 소개되어 있습니다. 한국식 볶음밥에 빠질 수 없는 계란 후라이를 보니, 아주 정겨웠어요.

 

 

제이미 올리버가 책을 출판하면 요리에 관심이 많은 사람들은 실제로 레서피를 따라서 음식을 만들어 먹는다고 하네요. 역시나 온라인 검색을 해 보니, 제이미 요리책을 보고 영국인들이 한국식 볶음밥을 따라하는 후기가 포스팅되어 있었어요. 그 중 "Me & Mr.Oliver" 라는 요리 블로그 - 블로거들이 제이미 올리버 레서피를 기본으로 자신만의 스타일로 요리하여 올려 놓은 곳 - 에서 포스팅된 한국식 볶음밥 요리를 보여드릴게요.

 

작년 12월 11일에 포스팅된 Korean Fried Rice, Steak, Mushrooms & pickle 입니다.

 

조리 과정 (In progress) 

 

볶음밥 레서피를 보면, 기본을 한국식으로 하면서도 현지인의 입맛을 고려한 것 같습니다. 쌀밥이 아닌 Brown rice를 사용했으며, 볶기 전에 밥에는 레몬즙(쥬스)을 넣어 섞었고요. 피클은 한국인들이 주로 사용하는 간장, 식초와 함께 설탕을 넣었어요. 참, 오이 무침을 만드는 방법 중 깨끗한 손으로 양념과 피클을 잘 버무리라는 단어인 scrunch (손으로 엉클어지게 하다) 뜻이 재밌네요. 피클이 참 맛있었다는 평이 있었어요.

 

                                                 음식 완성~ (Finished product)

                                            (출처:http://meandmroliver.blogspot.co.uk)

 

버섯 고기요리에는 마늘과 양념장(marinade) 을 만드는 재료와 방법이 자세히 설명되어 있어요. 또한 고기 요리와 함께 피클과 녹색 채소(양상추와 시금치)을 곁들어 먹으라는 단어에 Garnish를 사용했군요. 이 단어는 샌드위치와 함께 나오는 소량의 샐러드를 부르는 말로 흔히 사용됩니다. 일부 영국인들은 아예 녹색인 채소는 Vegetable 이라고 하기보다는 Green이라고 일컫기도 해요.

 

한국식 볶음밥을 만든 블로거는 제이미의 레서피에 대한 따끔한 평가와 함께 한국식 볶음밥에 대한 찬사를 아낌없이 보냈습니다. 우선 제이미는 볶음밥에 들어가는 "Brown rice" 를 이미 만들어진 것(인스턴트)으로 썼으므로 15분이 걸렸지만, 직접 밥까지 조리하려면 시간이 더 많이 소요된다고 되어 있네요. 그러면서 자신은 시간이 좀 더 걸렸다고 했습니다.

 

요리 블로거는 한국식 볶음밥에 10점 만점에 10점을 주면서 또 만들어 먹을 거라고 했어요.

조리 시간이 짧다, 재료 값이 싸다, 부담없이 가볍게 즐길 수 있다, (여름 음식으로 제격), 완전 맛있다.

 

그런데, 제이미 올리버의 피클은 울 신랑이 반찬 없을때 자주 만들어 주는 것이에요. 오이 대신에 샐러드식으로 먹는 시금치로요. 제가 신랑에게 제이미 올리버의 피클 레서피가 오빠 것과 똑같아~~ 그랬더니... 시어머니가 하시는 것을 옆에서 보고 따라한 것이라고 하더군요. 저희 시어머니께서 한 음식 하시거든요. ㅎㅎ 퓨전의 대가~  요리에 믹스앤 매치를 참 잘하세요.

 

참, 제이미 블로거를 보면 다른 종류의 한국식 볶음밥 레서피도 있습니다.

 

 Kimchi Fried Rice (korean dish)

 : 김치 볶음밥

 

 Shrimp Fried Rice (Korean)

 : 새우 볶음밥

                                                  (출처: www.jamieoliver.com )

 

이번 제이미 올리버의 15분 완성 요리책에서 소개된 한국식 볶음밥은 많은 외국인들에게 싸고 쉽고 빠른 조리법과 함께 맛까지 챙길 수 있는 요리로 평가됩니다. 사실 한국인에게 계란 후라이 얹은 볶음밥은 딱히 요리라고 부르기도 민망하지만요, 영국인들은 인스턴트(ready meal)음식이 아닌 뭔가 음식을 만들기 위해 행동을 취하기만 해도 요리라고 말하기 때문에 분명 볶음밥 요리 맞습니다. ㅎㅎ

 

       Emily라는 블로거가 남편과 친구들에게 만들어준 한국식 볶음밥과 고기, 피클 요리에요.

       제이미 레서피를 보고 15분 안에 요리를 완성하는 재미가 있나 봅니다. (출처: www.emilyjade.com)

 

저도 이 포스팅을 하다보니, 갑자기 반갑으로 내린 제이미 올리버 15분 완성 요리책이 사고 싶어졌어요. 저도 이들 블로거처럼 초시계 놓고 15분 땅~ 요리 시도해 볼까봐요. 울 신랑은 참 좋아할텐데요. 아무튼 제이미 올리버 요리책에서 한국 음식을 만나니 참 반갑네요. 앞으로 제이미가 더 많은 한국 음식들을 영국 현지인들에게 소개시켜 주었으면 하는 바람을 가져 봅니다. 한국 음식 최고에요. ^^ 

 

                 로그인 필요 없으니, 추천 버튼 꾸욱~ 눌러 주세요. 더 좋은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

 
 

  영국품절녀 책 보러가기

 

댓글22

  • simpro 2013.01.16 06:52

    제이미 올리버보다 영국품절녀님의 볶음밥이 더 맛나 보일 것입니다.
    오히려 영국블로그를 하나 만드는것은 어떻습니까? ㅎㅎ
    답글

  • 도플파란 2013.01.16 06:58 신고

    기네스페트로우가 한국요리 했던게 생각나요
    답글

  • 모과 2013.01.16 07:03

    저도 한국식 복음밥 중에 김치 볶음밥이 제일 좋아요.
    비빔밥도 소개 해주면 좋겟네요.^^
    답글

  • 노지 2013.01.16 07:29 신고

    저도 혼자 이것저것 잘 먹으려면 요리 좀 해야 하는데 말이죠 ㅎㅎㅎ
    랄까, 하루 1일1식―을 해야 하니 딱히 요리는 상관없으려나요 ㅎㅎㅎ
    답글

  • 금정산 2013.01.16 07:58 신고

    너무 맛있어 보입니다. ㅎ
    맛있게 보고 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답글

  • 전능왕 2013.01.16 08:37

    한국요리가 조금씩 세계가 알려지니,반갑고 좋네요. 참 월요일 "우리는 지금 영국으로 간다" 책을 택배로 받고, 어제 한번 다 읽었는데요. 영국에 가는 분이라면,웬만한 상황에는 다 적용할 수 있는 정말 좋은 지침서라는 생각을 했구요.정말 책내용 구성이 좋았던것 같아요. 책지면상 이겠지만 활자가 작은게 좀 흠이지 않았나 싶구요. 마지막 장에 영국에 입국해서 입국시 인터뷰, 숙소가는 중 교통상황, 숙소에서 체크인,기타등등 그리고 기본 영어를 어느정도 지면을 할애했으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그러면 영국 영어 연수하러 가시는 분이나, 처음 영국가는 분들한테 바이블이 되지 않을까 생각이 들었습니다.
    답글

    • 전능왕님 읽으셨군요. 아마도 지면은 정해져 있고 글자 수가 많아서 활자가 작을 수 밖에 없었나 봅니다. 주변 분들도 그러더라고요. ㅎㅎ 참, 영국 입국부터 인터뷰, 숙소, 교통편, 숙소 안내까지 다 내용에 포함되어 있답니다. 읽어주시고 이렇게 글까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

  • 뜨개쟁이 2013.01.16 08:47

    우리 요리가 소개되었다니 반가운데요.
    전 대충 요리스타일이라...요리책 봐도 내맘대로..ㅎ
    답글

  • 이성진 2013.01.16 09:11

    여담입니다만...한국음식중에 서양에서 가장 대중적으로 대박을 칠 음식을 꼽으라면 전 잡채를 꼽습니다. 일단 면 자체가 특이하고 다른나라에선 비슷한걸 찾기 어렵거든요. 그리고 독특한 참기름, 야채 영양학적으로도 완벽하고 기름에 볶는 면 요리는 세계남녀노소 싫어하는 사람이 없죠. 고기를 싫어하는 채식주의 자는 콩고기로 대체해도 맛의 균형이 맞거든요. 외국나갈때 잡채 만드는법을 제대로 배워둬도 인기 짱입니다. 인스탄트 잡채 요리를 왜 만들어서 수출하지 않는지 이해가 안됩니다. 저는...
    답글

  • 그린레이크 2013.01.16 09:40

    제이미 올리버하는 프로를 가끔씩 볼때가 있는데~~~
    한국음식을 만든줄은 몰랐네요~~ 가끔씩 외국인이 한국음식이라고 소개하면서 만드는 걸보면
    제눈에 차지는 않지만 한국음식이 친근하게 그네들에게 다가갈수 있었다는 사실은 반갑지요~~
    답글

  • 비전트래블러 2013.01.16 10:10

    영국에 가보면 품절녀님때문에 가볼곳이 넘넘 많아질듯합니다. ㅡ.,ㅜ
    감사합니다. 잘봤습니다.
    답글

  • 산위의 풍경 2013.01.16 10:21 신고

    제이미 올리버 요리하는게 한동안 국내에서도 방송이 되서 저도 열심히 봤었습니당.ㅎㅎ
    우리나라 볶음밥도 소개를 했군요.
    우리의 볶음밥은 참으로 다양한데~~ ㅎㅎ 설마 저렇게 한가지만 있는줄로 아는건 아니겟죵?ㅎㅎ

    맛있게 따라해 보셔요. ^^
    답글

  • 빅터위스키 2013.01.16 10:37

    영국에서의 쿠커리 북의 인기는 영국사람들이 요리를 잘 하지 못해서 그리고 대중화된 인스턴트 밀에 있는것 같아요.

    글고 영국에서 끈쩍한 밥에 볶음밥 해먹기는 힘들죠! 거의다 바람불면 날리는 쌀들이 다수라서... 저도 혼자 있었을때 어디서 끈쩍한 타이쌀 구해다가 야채 다져서 볶음밥해먹었던게 기억나네요. 항상 잘 보고 갑니다^^
    답글

  • 주리니 2013.01.16 11:39

    제가 제이미 올리버의 요리 프로그램을 즐겨 봤거든요. 결혼하고 시간이 흐르며 살이 꽤 붙었다 싶었는데...
    이리 볶음밥이 소개 됐다니 더 재밌네요. 솔깃했습니다.
    답글

  • 2013.01.16 12:27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요롱이+ 2013.01.16 12:29 신고

    오호 좋은걸요! ㅎ
    너무 잘 보고 갑니닷..^^
    답글

  • 만물꾼 2013.01.16 13:21 신고

    과연 저것이 한국식볶음밥? 이라는 생각이 들기는 하지만 맛있어 보이네요^.^
    답글

  • 보헤미안 2013.01.16 16:27

    오옹☆ 저런분이 계시군요☆
    한국음식을 소개하시다니..당신은 진정한 쉐프요!쿄쿄쿄쿄☆
    제 친척오빠가 영국과....어디를 노리고 있어서 추천해줬는데...
    사기는 했는데...안 읽어요.ㅠㅠ 워낙 책에 흥미가 없어도 이건 읽을 줄알았는데...

    답글

  • 와 대박신기합니다!! ㅋㅋ저기에 한국식 볶음밥이 나올줄이야 ㅋㅋㅋ
    답글

  • 별이~ 2013.01.17 00:53 신고

    볶음밥이 10점 만점이라.. 기분 좋은데요^^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좋은꿈 꾸세요^^
    답글

  • 부레옥잠 2013.01.19 00:1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도 저 책 가지고 있고 저기 나온 레시피 절반 정도 따라해봤는데... 절대절대네버네버 15분 만에 요리 불가요 ㅡ.ㅡ;;; 최소 1시간은 잡아야 해요. 1시간도 손 빠른 사람들 한테나 해당되고, 느릿느릿한 저는 막 2시간 씩도 걸리고 그럽니당. 제이미가 막 야채도 안 씻어먹고 그래서 15분 만에 할 수 있는 거라 우스갯 소리도 있더라구요. 근데 저 한국식 볶음밥은... 여기 사람들 입맛에 맞춘 건진 모르겠으나 진짜 한국인인 제 눈에는 넘 맛없게 보여서 시도도 안해봤네요ㅋ 그나저난 저 책 반 값으로 내렸나요... 저 제 값 다 주고 샀는데 마음이 아프네요. 큭 -_ㅠ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