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오늘은 제가 중학교에 들어가자마자 영어 교과서에서 처음으로 배운 인사말로 글을 시작하려고 합니다. 이제는 개그 소재로 쓰일 만큼 우리 한국인에게는 웃음을 자아내는 표현이라고도 생각되는데요, 실제로 영어 교과서에서 배운 인사말을 현지인들이 쓰고 있는지 혹시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한국인들은 누구나 아는 자동반사적으로 나오는 영어 인사 표현~

Hi, how are you?

I'm fine, thank you, and you?

Very well, thank you.

 

 

지금은 잘 모르겠지만, 중 1 영어 교과서 1과에 나왔던 "영어 인사 표현(Greetings)" 입니다. 영국에 와서 보니, 정말로 현지인들은 만나는 상대방마다 안부를 묻는 거에요. 영국에 와서야 비로소 알게 된 사실은 "How are you?" 는 그저 "Hello" 의 다른 말이라는 것입니다. 만나면 나오는 습관적인 질문이므로, 굳이 생각할 필요없이 자동반사적으로 대답을 하면 된다는 거에요

 

실 한국에서 배운 "How are you는 어떻게 지냈니?" 라는 상대방이 진심으로 당신의 안부를 알고 싶어서 묻는 질문이 아닌 그저 단순한 인사말에 불과하니, 그저 간단하게 대답을 하는 것이 무방합니다. 특히 어떤 사람들은  How are you? 하고 상대방이 대답도 하기 전에, 다른 사람에게 How are you?라고 인사를 하기도 하니까요. 절대로 자신 기분 혹은 상황을 너무 자세하게 말하는 것을 피하는 것이 정석입니다.

 

(출처: 구글 이미지)

 

영어 수업 시간에 우리는 비슷한 표현들도 많이 배웠습니다.

How are you?, How are you doing? How is it going?

 

실제로 이렇게 다양하게 쓰기도 합니다. 물론 개인마다 다르답니다. 다만, 일반적으로 영국인들은 "How are you" 도 많이 쓰지만, "Are you all right?" 혹은 "(You) Alright?" 이라는 말을 더 자주 사용합니다. 또한 How are you doing? 는 친한 친구 혹은 가족에게만 사용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즉, 인사말과 그에 따른 대답은 "나이, 지역, 자란 배경" 등에 따라 꽤 달라진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그러니 제 견해가 100% 맞다고 볼 수 없다는 것도 밝히는 바입니다. 

 

영국인이 사용하는 인사말 표현들~   (출처: Worldreference.com)


 

Hey - 미국에서 온 인사말로 영국에서는, 친한 친구들끼리 성별에 상관없이 "Hey guys", "Hey, hows it going?" 혹은 라는 말을 사용합니다. 단, 어른들에게는 절대 사용하지 마세요.

Alright? - "Hello" 혹은 "How are you" 와 같은 말로, 대답을 할 때에는 고개를 끄덕이면서 "alright" 이라고 말하면 됩니다. 비격식 표현으로 "Alright mate" 라고 해도 됩니다.

Morning/afternoon/evening - 비격식 표현으로 Good 이라는 단어를 빼고 말합니다. 이렇게 말하는 사람들이 꽤 많은 것 같습니다.

Yo / yo yo - 그저 재미로 하는 인사말이므로, 절대로 격식있는 자리에서는 사용하지 마세요.

Wagwan - 속어로 런던 흑인들이 자주 사용한다고 합니다.

Easy? - 답을 필요치 않는 비격식 표현으로, 런던 속어에요. "easy bruv" = "how are you brother"

 

솔직히 제 개인적인 경험을 바탕으로 본다면, 영국에 와서 중 1 영어 교과서에서 배웠던 인사말처럼 똑같이 말을 하는 현지인은 없었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 실제로 그런 분을 만난 거에요. 외국인들에게 영어를 가르치시는 영국 할머니신데요. 정말 인사를 이렇게 하시는 거에요.

제가 "How are you?" 그랬더니, "I'm fine, thank you, and you?" 그 말을 듣고 혼자 빵~ 터졌어요. 보통 현지인들에게 "How are you?" 그러면 보통은 ",I'm Good (great), thank you, How are you?  or (are) you alright?" or "Not bad, you?" 라고 대답하거든요.

 

그런데 더 재미있었던 것은 제가 아는 언니의 사연인데요, 언니 부부가 영국 시골에 놀러갔는데, 거기에서 어떤 할머니의 대화를 우연히 듣게 되었다고 해요. 그 분은 정말 한국에서 배운 인토네이션까지 똑같이 "I'm fine, thank you, and you? 하면서 마지막 "앤쥬?" 하면서 끝을 확 올리시더랍니다.

그 말을 들은 언니 남편 분의 曰~

이거 중 1 영어 동아 교과서에 나오는 건데... ㅎㅎ

저와 언니 부부가 이 표현을 할머니들의 입을 통해 들은 말이라는 점을 고려해 보건대, "I'm fine thank you, and you? "라는 통 문장은 다소 구식 표현처럼 느껴집니다. 또한 "Very well" 이라는 표현 역시 나이 드신 분들을 통해서 종종 들었습니다.

 

실제로 아시아권에서 영어를 가르친 경험이 있는 현지인 교사는 "한국, 일본 등 아시아 국가에서 사용하는 영어 교과서에는 현재 쓰지 않은 표현들과 단어들이 상당히 많이 들어가 있다" 고 했는데요, 그 중에 인사말로 두가지 표현을 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먼저~

I'm fine, thank you, and you?

 

영어를 가르치는 미국 원어민이 쓴 글에서 보니 이렇게 나와 있었습니다. 이것이 꼭 정답은 아니니, 그저 참고만 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1. 거의 사용하지 않는 부자연스러운 표현이다??

보통 원어민은 이런 표현을 거의 사용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결코 자연스러운 표현이 아니라는 건데요, 문법적으로는 맞지요. 다만, 현지인들이 아닌 외국인 학생들은 꽤 많이 씁니다. 제가 전에 한국에서 만난 원어민 강사는 "제발 한국 학생들, 일률적으로 똑같은 대답 좀 하지 말라" 고 당부하기도 했던 기억이 떠오르네요. ㅎㅎ

2. 무례하고, 부정적인 뉘앙스를 지닌 표현이다??

실제로 미국인들 중에는 How are you? 라고 했을 때, 이런 식으로 대답하면 그 사람과는 더 이상 대화를 하지 않는다고 하네요. 영국에서는 나이 드신 분들이 종종 사용하기도 하니, 무례한 표현은 아닐 것 같습니다.

3. "Fine" 이라고 대답하지만, 실제로 100% 거짓말이다??

미국인들은 Fine 이라는 말은 신뢰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이것은 말하는 사람에 따라 진짜 일수도 아닐 수도 있는데요, 저 같은 경우에는 그냥 딱히 할말이 없을 때 대충 "Fine" 이라고 둘러대니, 저에게 해당되겠는데요. ㅎㅎ

(출처: Gotravelenglish.com)

 

다음으로, How do you do? 입니다.

 

(출처: Google Image)

 

처음 만난 사람에게 하는 인사말인 "처음 뵙겠습니다" 라는 표현으로, 한국에서 배운 "How do you do?" 가 있는데요, 저는 영국에 와서 지금까지 이런 말을 했던 사람을 만나본 적이 없습니다. 그저 "Nice meet to you" 혹은 "Great to see you" 라고 인사를 하면서, 이름을 소개하지요. 

실제로도 영국 문화에 관련된 책을 보니, How do you do? 라는 인사말은 현재는 거의 쓰지 않을 정도로 구식 (Old - fashioned) 표현이라고 합니다. 다만, 상위 중산층 (Upper middle Class ) 이상의 경우에는 여전히 사용한다고 합니다. How do you do?의 대답은 똑같이 How do you do? 라는 것은 아실 거에요.

 

저는 영국에 와서 영어를 다시 배우면서, '내가 학창 시절에 배운 영어는 헛것이었나' 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저 우리는 동의어 표현만 달달 외웠지, 그것이 어떻게 다르게 쓰이는지에 대해서는 배우지 못했습니다. 그저 다 똑같은 말인줄만 알고 있었던 것이지요. 물론 제가 외국인이므로, 아무렇게나 막 썼어도 상대방은 이해했을 겁니다. 그런데 요즘 학생들은 영드, 미드 등 드라마도 쉽게 찾아 볼 수 있고, 학교에서 원어민 교사에게 수업을 받을 수 있는 기회도 있어 훨씬 생생한 영어를 배울 수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게다가 영어권 국가에서 온 외국인들과도 접촉이 많아졌으니까요.

 

이처럼 한국에서도 얼마든지 살아있는 영어 표현을 배울 수 있는 기회는 많으리라 생각됩니다. 물론 저처럼 중 1 영어 교과서에서 배웠던 인사말을 실제로 현지인의 입을 통해 듣기도 했지만요, 인사말 뿐 아니라 우리가 교과서에서 배웠던 꽤 많은 구식 표현들보다는 현재 현지인들이 주로 사용하는 표현들을 외우고, 직접 사용하기를 추천하는 바입니다. ^^

 

          로그인 필요 없으니, 추천 버튼 꾸욱~ 눌러 주세요. 더 좋은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영국품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노지 2013.02.22 07:37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참....우리나라의 교육은 너무 옛날 것을 고수하고 있는 것 같군요...

    • 영국품절녀 2013.02.23 0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교과서에는 영어 표현들이 좀 올드한 경우가 많지요. 꼭 최신 표현으로 교과서를 다 바꿀 필요는 없지만, 새로운 표현들을 배울 필요는 있다고 봅니다.

  2. 오류 2013.02.22 07:42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Fine, thank you, and you? 이거 이상한 표현도 아니고 올드한 표현도 아닙니다. 자연스러운 표현이고 정말 매일 쓰는데다가 공손하기까지 합니다. 간단하게 인사만 하고 지나가는 경우에 보통 짧게 good 이 정도로 대답하더라도 보통 and you? 되묻는건 잘 안빼먹습니다. 되려 이거 빼먹으면 마치 "안녕" 인사하는데 "응" 하고 인사만 받고 지나가는 그런 분위기. 대답도 딱히 할 말 없으면 그냥 fine/good/ok 하고, 특별한 일이 있으면 거기에 대해 얘기를 합니다. 말 그대로 how are you?라는 질문은 conversation starter 정도라서 거기에 대해 fine thank you and you라고 답한다고 무례하다거나 올드하다고 느끼는 경우는 영국생활 7년째지만 단 한 번도 없었구요, 이게 잘 안쓰는 표현이란 말은 이 글에서 처음보는데요? 심지어 제 수업 듣는 학부생들도 길가다 저랑 마주치면 이렇게 인사 주고 받는데 열아홉 스무살 애들도 쓰는 표현이 올드하다니요..

  3. 이성진 2013.02.22 09:2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구식언어도 있으니까요..80먹은 할머님들은 오히려 좋아할수도 있겠죠...ㅎㅎ 예전에 결혼한 여자를 맴이라고 높혀서 불러야 한대서 나보다 나이 많으면 무조건 맴 맴 거렸더니...무슨 매미도 아니고..나보고 매력적이고 귀엽다고 했던 아줌마도 있었죠. 어지간한 나이차이나 지위차이가 아니고서는 그냥 이름부르면서 편하게 지내는걸 좋아한다는거는 알고는 부끄러웠죠.

    실수를 부끄러워하지 않고 부딪히는 용기가 있는 사람이 언어를 빨리 배웁니다.

  4. 이성진 2013.02.22 09:33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그리고 위에분 그닥 흥분하실거까지는 없어보입니다. 좀 촌스러운 표현인건 맞습니다. 그리고 좀 고상한 표현인것도 맞구요. 다만 영국에서도 좀 보수적인 지역에서는 쓰인다고 알고있습니다, 가령 영국에서 백작부인을 만났다면 친구처럼 말하는거보다는 좀 격식있게 말하면 멋지게 보이겟죠. 우리가 교과서에서 배우는 영어는 말하자면 가장 예의바른 표현을 배우는겁니다. 비어 속어 다 뺴고...가장 정중한 언어를 배우는거죠. 여친 할머니를를 만나건 영국여왕을 만나건 다 쓸수있는 그런영어 말이죠. 때와 장소에 따라서 언어도 달라져야 하듯이 우리말에는 높임말과 평상시 말이 잇고 영어도 그런게 있습니다.

  5. 무탄트 2013.02.22 10:00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로서는 잊을 수 없는 에피소드가 있어요. 영국의 어느 표를 내고 들어간 곳에서 표를 받는 아저씨가 저를 보시더니 "How are you?"하시는 겁니다. 아마 그 아저씨는 그냥 입에 붙은 인사처럼 하신 것이겠지만, 순간 당황한 제 입에서는 습관적으로 그리고 자연스럽게 "Fine. Thank you. and you?"가 튀어나왔습니다. 그때 그 아저씨는 살짝 놀라고 당황하신 표정으로 미소지으며 "Fine"이라고 말씀하시고 넘어가셨지만, 저도 그 아저씨도 뜻하지 않게 어색한 느낌을 감출 수가 없었지요. ^^

  6. 산위의 풍경 2013.02.22 10:58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생활언어랑 교과 언어랑의 차이가 있나 봐요...
    전 영어랑 안친해서~ ㅎㅎ

  7. 보헤미안 2013.02.22 22:1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쿄쿄쿄쿄☆
    그런가욧!!
    우리나라 교과영어의 수정이 필수적이네요☆

  8. meta 2013.02.22 22:2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이런 거 다 따지면서 영어를 조립하는 민족은 한민족밖에 없을 듯...그렇게 좋은 머리를 가졌으면서 영어를 크립토나이트만큼 두려워하는 참 흥미로운 민족

  9. ▷lAngmA◁ 2013.02.22 23:38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음.. 글도 공감이 갔지만 위에 댓글들도 재밌는데요? ^^ㅎㅎ
    제가 미국에 있을 때는.... How do you do? 같은 경우는 한 번도 들어보지는 못했으나.. 격식있는 표현이라고는 영어시간에 배웠습니다.. 그리고.. How are you? 라고 물어보는 경우.. 대답이 Fine/I'm fine, thank you.. and you? 까지 가는 경우는 한국에서 막 새로 온 경우에 하는 것을 들었고요.. and you까지 붙혀서 대답하는 경우는 미국인에게서는 단 한 번도.. thank you까지만 붙혀서 대답하는 경우는 기억속에 가물가물하게 있는 것 같기도 하네요..ㅎㅎ 보통 거의 대부분은 Good 하고 지나갑니다.. 사실 뭐.. 다들 저보다 영어 잘 하시는 분들이겠으나.. and you까지 붙히지 않는 것은.. 아무래도 How are you라는 말 자체가 상대방의 "안부"를 묻는 의미보다 이제는 단순한 인삿말 정도로 바뀌어서 그런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단순히 인사를 했는데 대답하는 사람이 재차 "안부"를 다시 물으면.. 처음 인사한 사람은 두 번 말을 해야 하잖아요..ㅎㅎ뭐.. 제 생각에는.. 우리나라 인삿말인 "안녕하세요?"가.. 단순한 인사가 아니라 상대방이 안녕한지 여부를 묻는 말이었고.. 상대방이 내 안녕을 물어봐주었으니 나도 물어봐야 하는 것이 옳았으나.. 이제는 그런 의미가 아주 약해져서 단순한 인삿말로 변한 것과 같은 이치라고 생각하네요.. ^^ㅎㅎ 암튼 재밌네요..ㅎㅎ

    • .. 2013.02.23 0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 글쿤요.
      상대방한테 다시 "and you?"라고 안 물어도 무례하지 않군요.
      저는 이게 좀 고민이었는데, 감사합니다 ㅋ
      그냥 굳이 꼭 대답을 구체적으로 듣고 싶어하는 인사말이 아니라
      의례적, 습관적인 인사말이란 뜻이군요.

    • 영국품절녀 2013.02.23 09: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
      블로그 방문 감사드려요.

  10. .. 2013.02.22 23:5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셜록이라는 영드 볼때 1-1편에서 셜록이 처음 왓슨을 만났을 때 대화 후 밖으로 나가면서 "afternoon~! " 이라고 인사하고 가더라구요. 그게 너무 기억에 남았었는데, 뭔가 간편하고, 빠르고, 쾌활한 분위기여서 인상적이었거든요. 그러면서 든 생각이 앞에 왜 'Good'을 안 붙일까 였었네요.
    여튼 현재 영국 사람들이 꽤나 많이 쓰는 늬앙스 인가 보네요.
    그리고 진짜 I'm fine, thank you, and you? 는 좀 거추장 스러운 것 같아요. 우리도 말할때 주어를 안 쓰고 말하잖아요.
    "나 밥 먹고 있어요" 대신 " 밥 먹고 있어요" 라고 하잖아요. 영드 보니깐(특히나 전 셜록에서 많이 느꼈음) 주어를 말 안 하고 동사만 말하기도 하더라구요. 그런거 보고 약간 충격 받았다고나 할까? 뭔가 책에서 보던,,, 토익이나 교과서, 문제집 독해 할때 보던 영어랑 너무 달라서 충격... 받기도 하고 저건 어떤 늬앙스 인지 감을 못 잡고 고민 했던 기억이 있네요.
    여튼 포스팅 잘 봤습니다. 재미있었어요 ㅋ

  11. whoelf 2013.02.23 02:30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도 영국에 살고 있는데, how are you에 대해 (fine), Thank you! and you? 는 교과서가 아니고 실제 생활에서 흔하게 듣는 표현인데요...? 특히, 나이가 지긋하신 분들은 예외없이 사용하구요....

  12. 영어는 국제 공용어 2013.02.23 08:20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이민 가서 영국인이나 미국인이 되기 위해 영어 공부하는 거라면 현지인들의 언어에 가장 익숙해져야 하겠고, 영어 교과서 수정도 자주 이루어져야 하겠지요. 하지만, 대부분의 한국인들은 왜 영어공부를 합니까? 실제로는 이 질문에 꽤나 논리정연하게 대답할 수 있는 사람 드물겠지만, 제 생각에 한국인들이 영어를 공부해야 하는 이유는 한국인으로서 살면서 다른 나라사람들과 사귀고 비즈니스하기 위해서 필요한 거라고 봅니다.

    다른 나라 사람들과 의사 소통하는 국제 공용어로서의 영어는 미국이나 영국의 최첨단 표현으로 이루어지는 것은 아니고, 오히려 그 올드하다는 표현들로 이루어지는 경우가 많고, 영국인이나 미국인들도 그런 표현에 반감을 가지지는 않습니다. 다시 말하면 그런 인사를 사용하는 상황 - 현지에서 현지인으로 살아가면서 나누는 인사 - 와 한국인들이 교육을 받아 영어를 사용하는 상황 - 외국인으로서 영어를 매개체로 삼아 일하려고 하면서 나누는 인사 - 은 다르다는 거죠.

    이런 부분까지 고려할 때, 영어 교과서 수정을 논하기는... ^ ^
    실제로 영미권에서 외국인 교육을 위해 펴내는 교재에도 아직 표준 인사말은 그 올드하다는 표현인걸요 ^ ^
    한국인들이 배워야할 영어가 꼭 현재의 유행 표현일 필요는 없다고 봅니다. 마치 외국인들이 배워야할 한국어가 요즘 유행어는 아니듯이 말입니다.

  13. 정화된밤 2013.02.23 12:5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도 미국에 8년살며 fine thank you, and you? 의 표현은 한국사람들 외에는 들어본적이 없습니다.
    How are you? 라고 인사하면! Good!, OK, Fine... 선에서 거의 끝나죠. 굳이 상대방에게 되묻자면 How about you? 아니면, 그냥 you? 라고 쉽게 넘어가구요.
    물론 격식있는 자리에서는 조금 다르겠지요.
    일상생활에서 친구들이나 가볍게 아는정도의 사람들을 만날때는 짧게 대답하고 지나가도 무관할듯 합니다. 시간내서 그사람과 이야기를 이어갈 것이 아니면요.
    개인적으로 How is it going? 이란 인사도 좋은거같아요.
    가벼운 인사는 말 그대로 가볍게 지나가도 될 듯 합니다! :)

  14. 저도요 2013.02.25 21:13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도 미국에서 공부할땐 잘 못들어본거같아요. 하지만, 제 영국인 친구는 사용하더라고요. 실제로도 굉장히 예의바르고 보수적이고... 지역에 따라 사람에 따라 차이가 있는듯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