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안녕하세요?
영국 품절남입니다.

방금 전국민을 밤새우게 한 축구 동메달 결정전이 막을 내렸습니다. 한국에 계신 많은 분들은 밤잠을 설치셨을텐데요, 저와 품절녀님은 현지에 있어 잠을 설치지는 않았습니다. 비록 금메달 결정전은 아니지만, 오늘 경기가 아마 이번 올림픽 한국팀의 하이라이트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것 같습니다. 오늘은 제가 BBC중계를 통해 본 한일전에 대해서 글을 쓰고, 내일은 카디프 밀레니엄 경기장에 갔던 친구에게 생생한 현장분위기를 전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사실 이번 경기는 지금까지 올림픽 경기 중에서 가장 긴장하면서 봤던 것 같습니다. 다른 종목이 지루했다는 말은 물론 아닙니다. 다만 다른 어떤 한국팀의 경기도 이번 축구경기처럼 약 2시간 동안 긴장하고 집중하지는 못했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이번 경기의 해설은 주의 깊게 듣지 못하고 화면만 뚫어지게 봤습니다. 해설 자체도 경기 초반이라 그런지 선수들 소개 및 양팀이 예선에서 어떤 성적을 거두었는지에 대해서 설명을 합니다. 물론 영국 축구 해설답게 상황 전개에 설명이 주를 이루네요. 참 영국인 해설자들은 한일전이 (아시아의) 더비매치라고 하면서 분위기를 띄우기는 했습니다.

 

사실 경기 15분이 지나면서 일본의 패스 플레이가 살아나면서 짧은 패스를 바탕으로 한국을 압박하기 시작합니다. 이러한 일본의 공격에 한국팀은 다소 거친 몸싸움을 통해 일본팀의 압박을 막아내다 보니 경고가 3장이나 나옵니다. 자칫 일본 분위기로 흐를 수 있는 경기는 전반 38분에 깨졌습니다.

전반 38분, 한국 수비진에서 길게 넘어온 공을 박주영 선수는 침착하게 트래핑하고 수비수 3명을 제치고 그대로 슛. 드디어 선제골을 성공시킵니다. BBC 화면으로 보는 박주영의 선제골 장면이 정말 멋있더군요. 저희는 소리를 지르며 방방~ 뛰면서 승리의 기쁨을 나눴습니다.

 

비교적 차분하게 해설하던 BBC 해설자는 박주영 선수가 골을 넣자 흥분하며~

한국 1, 일본 0

박주영, 한국을 위한 엄청난 환호... Great Visual Goal!!!!

 

 

전반전이 끝나고 휴식시간 동안 BBC는 아무런 중계없이 하이라이트를 보여주며, 특히 화면에서 박주영 선수의 골을 여러 각도를 통해 무한반복(?)해서 보여주었습니다. 그리고 경기장에 응원 온 사람들을 비춰줍니다.

 

 

                         

후반이 시작되자 한 점을 뒤진 일본의 공세가 시작되었습니다. 그러나 일본의 공격은 전반 초반에 비하면 날카로운 맛은 없어 보입니다. 짧은 패스 위주의 일본에 비해 긴 패스로 공간침투를 노리던 한국은 후반 10분, 구자철 선수가 헤딩 경합을 벌이던 공이 자기 앞으로 떨어지자 쇄도해 수비수의 발을 뚫고 두 번째 골을 성공시킵니다.

 

BBC 해설자의 절규하는 듯한 목소리로~

2대0,… 이 골은 완벽히 한국을 위한 엑스터시입니다.

 

 

제가 봐도 오늘의 승부는 여기서 결정된 듯 합니다.

이때부터 한국은 수비를 더욱 단단히 하면서 더욱 날카로운 역습을 보여줍니다. 김보경 선수의 중거리 슛이 일본 골피커 손에 맞고 골대에 맞고 나오게 되었는데, 만약 이 골이 성공되었으면 3-0으로 더욱 편한 경기를 하지 않았을까 합니다. 2-0으로 지나자 한국팀은 수비위주로 문을 잠그고 간간히 역습을 노리게 됩니다.

 

저희가 보기에 다소 수비적인 전술로 보일 수도 있는데요, BBC 해설자는 한국의 수비를 견고하다며 칭찬한 반면 일본은 아무것도 못하고 있다고 합니다.

한국의 침투패스는 항상 일본을 위험에 빠뜨린다.

(이에 비해) 일본은 항상 (짧은) 패스로만 공격을 진행해,

이미 한국 수비는 다 들어와 버린다.

그러면서 한 마디 덧붙입니다.

“(박주영 선수의) 첫 골이 이 경기의 향방을 완전히 바꾸어 놓았다.”

 

이후 일본팀은 어떤 것을 시도해도 만들어나가지 못한다고 비판합니다. 제가 봐도 일본 팀은 지쳤는지 안 하던 긴 패스를 시도하기도 하지만 패스의 정확성은 전반에 비해서 확연히 떨어집니다.

 

경기종료 10분을 남겨놓고, BBC 해설자들은 한국팀을 다시 칭찬하기 시작합니다. 특히 이번 예선부터 한국팀은 굉장히 잘 조직된(Extremely well-organised) 팀이라고 하며 수비가 굉장히 안정되었다고 하네요.

경기 종료 직전 일본의 헤딩골이 있었지만, 다시 보니 일본 공격수가 정성룡 골키퍼를 몸으로 밀었더군요. 해설자들은 심판이 정확하게 보았다고 하면서, 심판이 보기에는 이것이 경고를 줄만하다고 여겼던 것 같다는 친절한 설명까지 덧붙여 주네요.

 

드디어 경기가 끝나자 해설자들은 한국의 승리를 축하하며 다시금 “또박또박” 말합니다.
한국 2, 일본 0.

 

                                                        경기 종료 후~ 충격에 쌓인 일본 선수들~

 

 

그런데, 재미있었던 것은 한국의 병역문제는 이미 꽤 알려진 이야기인가 봅니다. "이들은 한국팀의 동메달 획득을 축하하면서 이들은 올림픽 메달 뿐 만 아니라, 한국 정부로부터 병역 혜택을 받게 되었다.” 라면서 웃습니다. 그리고 다시 한번 한국팀을 극찬합니다.

한국 축구 대표팀은 잘 조직되었고 골 결정력도 있었으며 일본에게 어떤 찬스도 주지 않았다. 또한 육체적으로도 앞섰다. 한국은 아시아의 프라이드입니다.

 

사실 구자철 선수의 골이 터진 이후부터는 조금 편안하게 봤습니다 품절녀님은 심장 쫄깃해진다면서 경기를 듣기만 하면서, 친구와 카톡으로 서로 문자 중계를 합니다. 2대0 승부가 거의 확정된 경기 종료 10분 전이 되어야 슬슬 자리를 옮겨 경기를 보더군요. ㅎㅎ

 

                                                                                             All photos copyright BBC

 

예선을 거치는 동안 일본팀은 영국 언론으로부터 Rising Sun이라는 찬사를 받을 만큼 주목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동메달 결정전에서 만난 대한민국에 막혀 빈손으로 돌아가게 되었네요. 같은 호텔에서 묵는다고 하던데 밤새도록 이어질 한국 선수들의 환호성을 일본 선수들은 어떤 기분으로 들을까요?  아무튼 박주영, 구자철 선수, 그리고 모든 한국 선수들 수고하셨습니다.

* 내일은 한일전을 직접 본 친구를 통해 생생한 현장의 소식을 다시 전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로그인 필요 없으니, 추천 버튼 꾸욱~ 눌러 주세요. 더 좋은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

Posted by 영국품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예또보 2012.08.11 08:52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정말 너무 재미있게 본 축구 시합이었습니다.
    화끈했죠 ^^

  2. 2012.08.11 09:20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3. 러브가젯 2012.08.11 09:30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ㅋ...영국의 표정.
    잘봤습니다.

  4. 얄리 2012.08.11 10:1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잘봤습니다. ^^* 현지에서의 소식이라 더 기쁘네요.......건강하시구요

  5. 미스터브랜드 2012.08.11 10:2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쉽지 않을거라 생각했는데, 확실히 경기는 상대적인가 봅니다.
    이 번엔 우리나라의 압도적인 승리네요.^^

  6. 글쓴이입니다 2012.08.11 10:26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새벽까지 안자고 응원한 보람이 있었네요. 박주영 선수 "합법적인 병역브로커"라는 별명도 생겼던데 ㅎㅎ

  7. 블루머니 2012.08.11 10:2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박주영이 수비수들 다 제끼기고 슛날렸을때 정말 소름돋았는데...잘 보고 갑니다 ^^

  8. 2012.08.11 10:4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9. 리틀 보이 2012.08.11 12:1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영국이라서 그런지 일본전 맞춤 전력인 롱볼과 역습 축구에 관대하군요.
    좋은 글 잘읽었습니다.

  10. 사비나 2012.08.11 12:58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아들이랑 남편과 거실에서 축구보느냐고 밤을 새웠지만 피곤한줄도 모르겠네요..박주영의 멋진골과 구자철의 멋진골에서
    얼마나 환호송을 쳤는지 또다시 이런일이 있다면 아랫층에서 항의 들어올지도 .....현장감 넘치는 글 감사하구요 다음글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11. 켈리 2012.08.11 13:02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아무래도 한국이 영국을 이겼으니
    한국이 지면 영국 체면도 안서고
    그랬던거 같네요

  12. 삐약이 2012.08.11 13:2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아 정말기분이 좋습니다! 전 오늘 아침에 토익치러간다고 일찍잣는데 갑자기 새벽에 왼 환호소리가... 깜짝! 아침일찍 방송에 어제경기 재방하더라구요.. 기분 날아갈거같습니다 근디 일본은 우리선수들이 병역문제 때문에 이길수 잇었다며 어이 업는 소리를 하더라구요. 억울하면 늬들도 군대해ㅋㅋㅋ
    한국짱!

  13. 이기열 2012.08.11 13:36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영국의 우리선수 및 한국에대한 세세한 보도를 직접보는 듯 합니다 잘읽었습니다. 고맙습니다.

  14. ㅋㅋㅋ 2012.08.11 16:06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난 축구 ㅇ나 보고 잤다. 그런데 축구 일본에 진 꿈을 꿨다. -_-;;; 역시 꿈은 반대다 ^^~

  15. 마니팜 2012.08.11 18:4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정말 유쾌상쾌통쾌였습니다. 전반전 박주영이 한골 넣기전까지는 얼마나 조마조마햇던지..일본이 짧은 패스를 기가 막히게 하더라구요
    현지 분위기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16. 2012.08.11 22:18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17. 클래스 2012.08.12 08:23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박주영은 정말 한국에선 과소평가받는 선수지만 해외에서 높은평가받는 세계적인 스트라이커입니다. 프랑스리그 최정상급공격수로 활약했고. 그래서 특히나 프랑스인들이 잘알아주죠. 한국이 축구강국이 아니고 세계무대에서 인지도가 낮아서 박주영도 네임밸류는 높지 않지만 실력 기량만큼은 월드클래스입니다. 저평가된 좋은 선수로 꾸준히 해외전문가들로부터 평가를 받아왔고요. 아스날 현지팬들조차 벵거가 박주영에게 왜 기회를 않주는지 모르겠다. 제대로 플레이하는걸 못봐서 평가보류한다. 샤막은 왜쓰는건지. 박주영이 누구? 이런 반응이죠. 벵거가 기껏 릴에서 하이재킹해놓고선 기회자체를 주지않으니 1시즌을 출전기회도 못잡고 날려서 폼떨어지고 몸상태가 망가졌었지만. 올림픽경기 치루면서 점점 올라온듯. 확실히 역대한국공격수중에서도 클래스가 남다릅니다. 특유의 센스도 좋고. 저런 모습이 제대로된 박주영이죠. 청소년,올대시절엔 그래도 공격수라면 가져야할 욕심,약간은 이기적 플레이,혼자만의 힘으로 해보려는 돌파 개인기 이런게 좋았던 선수인데. 프로데뷔후 장기부상까지 겹치며 점점 이타적으로 변해서 저런 모습이 않보였는데. 박주영의 본모습이 제대로 나왔습니다. 1골 1어시 대박이죠. 후배들 병역브로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