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한국인들에 비해, 영국인들은 상대방의 말에 대한 반응이 참 크며, 표현도 한국식과는 좀 다릅니다. 그런데, 영국인들은 미국인들의 반응이 더 크다고 하더라고요. 하지만, 표현이 다소 서툰 한국인들이 보기에는 미국인이나 영국인이나 크게 다를 바가 없는 것 같습니다.

아마도 대부분의 한국인들이 영국인과 대화를 나눌 때, 약한 부분 중에 하나가 상대방의 말에 적절한 반응을 보이는 것 입니다. 더구나 상대방의 말을 다 알아 듣는 경우에도 그냥 단순히 Yes or No, 및 고개만 끄덕이는 것이 아니라, 적절한 타이밍에 동의(호응) 및 거절(반대)하는 다양한 반응을 해줘야 하는 데 말이지요.

그렇다면, 영국인들이 상대방의 말에 어떤 식으로 다양하게 반응을 보이는지 한 번 볼까요?
 

동의 혹은 거절할 때 사용하는 표현

I think so.  Or  I don’t think so/ I doubt it. - 동의할 때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말! (빈도수 多)

I hope so. (= I don’t know but I want it to happen)

I hope not. (I don't hope so)

I’m afraid so. (=Unfortunately, I am) - 거절하는 경우 가장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말! (빈도수 多)

I’m afraid not. (= I’m sorry, but no I can’t)



 

                        
                           거절 시, "No" 보다는 " I'm afraid I can't do that~" 을 사용합시다. 
                                                          (출처: 구글 이미지)


흥미가 있거나,  강한 긍정의 반응을 표현할 때 쓰는 표현

Really? That’s great.

Oh, that’s brilliant. - 빈도수 多
Oh, that sounds wonderful.

Really? That’s sounds interesting.

Oh, how fantastic.

Wow! How exciting.


 

 

반대하거나 좋지 않은 소식을 접할 때 사용하는 표현

Really?    
That’s dreadful.
  
Oh, that sounds terrible.
    Oh, no. How awful. - 빈도수 多


 

실망하는 반응을 나타낼때 사용하는 표현

Oh, what a pity/ that’s pity.

Oh, what a shame/ that’s a shame (=what a pity) -  빈도수 多

Oh, what a nuisance/pain (상황에 대해 화가 났을 때의 반응) - 젊은 친구들은 F가 들어가는 욕을 하지요.


 

상대방의 의견에 무조건 동의하는 반응을 나타낼때 사용하는 표현

Whenever you like (=We can go when you want)

Whatever you like.

Wherever you like.

I don’t mind. (=I am happy to go out, or stay in) - 빈도수 多

Yeah, if you like. (=that’s OK with me)


 
                                                                                             (출처: English Vocabulary in Use)

영국에 처음 도착해서 가장 특이하면서도 궁금했던 것이 영국인들의 "lovely" 표현이었어요. 예를 들어, 동전을 거슬러 주는 점원들도, 교회에서 만난 아줌마들도, 어디를 가도 늘 러블리로 반응하는 영국인들이 참 신기해 보였답니다. 알고 보니, 미국 사람들은 "awesome"이라는 말을 자주 사용하는 것처럼, 영국인들은 "lovely"라는 표현을 사용한다고 합니다. 이런 표현을 자동(즉각)적인 반응(automatic response)이라고 할 수 있을까요? , 그다지 큰 뜻은 없지만, 상대방의 말에 무의식적으로 호응을 해 준다는 것이죠.

그런데, 들으면 좋지 않나요모든 일상이 러블리해질 것 만 같거든요. 이런 즉각적인 반응은 상대방의 기분을 좋게 만들어 준다고 합니다. 솔직히 자신이 말할 때 상대방이 열성적으로 호응해 주면 이야기 할 맛 나잖아요. 어느 새 저도 영국인들과 대화 시에 러블리라는 단어를 자주 사용하고 있네요.


이렇게 다양한 영어적 표현이 있습니다
. 여기에서 주의할 점은 감정이 담긴 말을 할 때 얼굴의 표정과 목소리 톤이 중요합니다. 전에 어학연수 시절에 상대방의 말에 반응하는 표현 연습을 하면서 얼굴 표정 및 목소리 톤까지 신경쓰라고 했던 선생님의 말씀이 생각납니다. 그 때 저를 포함해서 아시아 학생들은 참 어색했던 기억이 납니다. 상대방과 영어로 대화 시에는 적절한 반응을 보이는 표현, 얼굴 표정, 목소리 톤까지 삼박자가 확실하게 표현 되어야 하는데, 힘드네요. Practice makes perfect. - 연습만이 살 길 입니다. 연습합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영국품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깡여사 2011.11.03 07:37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coonie,어학연수 때 정말 좋은거 배웠어요.억양,표정... 우리 모두 아는건데,우리가 말할때 분명 억양과 표정이 살아있을텐데 왜 그걸 학문적으로 배우려 하면 한없이 어렵게 느껴질까요? ㅋㅋ 그쵸! 사람이 말을 하면 그에 따른 반응을 해야 그게 사람인거죠.가끔 그 속 뜻을 잘못 이해해서 삽질하는 경우(?)가 종종 있어서 문제긴 하지만요 ㅠ.ㅠ

  3. 노지 2011.11.03 07:43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전 한국에서도 힘든데요...ㅋㅋㅋ

  4. 안달레 2011.11.03 07:5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정말 좋은 팁인것 같습니다. ㅎㅎㅎ
    우리나라도 대화를 하면서 리액션을 크게 해주는게 정말 중요하다는걸 여러 화법책에서도 다루고 있지요^^
    하지만 의미있는 리액션을 해주기 위해서는 상대방의 이야기를 잘 듣는 법부터 배워야 할것 같습니다. ㅎㅎ
    영국은 저런 문화가 있군요. 잘봤습니다.^^

  5. 참교육 2011.11.03 08:1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재밋는 표현 공부 잘하고 갑니다.

  6. 귀여운걸 2011.11.03 08:38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아하~ 영국인들은 반응이 더 크고 강하군요~~
    적절한 반응 잘 배워갑니다^^

  7. 마니또피부관리실 2011.11.03 08:42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정말 좋은팁이네요 ㅎ
    언제나 어렵다고 생각하고 있는 1인 입니다.
    학생때 정말 제대로 공부하지 못해서 ㅎ
    잘배우고 갑니다

  8. 굄돌 2011.11.03 08:45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우리나라 사람들은 참 무덤덤하지요?
    반응을 보여주면서로 소통이 더 잘 된텐데요.

  9. 이츠하크 2011.11.03 09:42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영어가 살아 움직이네요...제가 영어강사라서..솔직히 쪽팔립니다. 요런걸 가르쳐줘야 하는데!!
    11월 영국품절녀님의 힘차고 날카로운 글빨 열라 기대합니다.

  10. pennpenn 2011.11.03 10:00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유익한 영어포현 잘 익히고 갑니다
    목요일을 즐겁게 보내세요~

  11. 찢어진 백과사전 2011.11.03 13:0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상대방의 대화에 반응을 보여야 상대방도 말할맛이 나죠~
    한국에서도 줄~창 뭐라뭐라 말했는데 대답이....
    "응." 또는 "아니." 요런 단답식이면~~~~
    저도 무지 짜증나요!!ㅠㅠ

  12. 주리니 2011.11.03 13:38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덕분에 문장을 익히게 됐어요.
    우리도 저렇게 하면... 참 돈독해질텐데 말이죵^^

  13. 착한연애 2011.11.03 13:3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ㅜㅜ 영어를 죽었다 깨어나도 못하는 1인입니다 집안 대대 영어를 못하는 유전자를 받고 태어나,, 동생이 둘이나 있는데 둘다 ㅡㅡ 음..... 그래도 외국엔 가고 싶다는.......좋은 하루되세요 ^^

  14. Yujin Hwang 2011.11.03 13:5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ㅋㅋㅋ 아무래도 알아듣는데 시간이 걸리면
    반응은 늦어지게 마련이죠.
    반응좀 주려고하면 벌써 내앞에 말하던 사람 떠났네...ㅠㅠ
    영어배우는 시기에 그런 경험 한번즘 있을거 같다는...ㅋㅋ

  15. 향유고래 2011.11.03 17:3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들어주는건 자신 있는데..저도 호응해주는게 어렵더라구요.ㅎㅎㅎ

  16. 트레브 2011.11.03 17:57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외국어 쉽지 않네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17. 심평원 2011.11.03 17:5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오~~~ 오늘은 생활 속 영어 잘 배워보네요. ^^

  18. 홀리원 2011.11.03 21:15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맞습니다 맞고요
    근데 맘은 한결같은데
    고거이 참 행동은 진짜 안되더라고요
    이래서 문화와 관습이 생긴건가봐요

  19. julie 2011.11.03 23:5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글래스고 사는 julie입니다.
    방금 집 주인 (나이대가 비슷) 피오나랑 차 한잔 하고 왔죠.
    정말 러블리 많이 씁니다. what a shame도 엄청 쓰지요.
    이젠 담주에 차 마시자 문자가 오면 자동적으로 러블리 라고 답을 보내지만 영어는 여전히 어려워요.
    그래도 정은 있어 스페인이나 이탈리아,프랑스 여행 갔다 오면 조그만한 선물은 꼭꼭 챙겨주는 아줌마라 항상 고맙게
    생각하며 살아요.

  20. 부지깽이 2011.11.04 06:4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부러운 문화입니다.

    재미있게 읽고 가요~ ^^

  21. 초록색 2013.07.02 17:5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이 게시글과 영국인이 많이 쓰는 말을 함께 담아갑니다^^
    문제 있을시 말씀 주시면 바로 삭제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