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국 학위(석사, 박사)

영국 박사 되기 위한 첫 관문 탈락하지 않으려면

by 코니팀장 영국품절녀 2011. 8. 20.


영국 대학원의 장점 중 하나가 한국이나 미국에 비해 대학원 과정이 짧다는 것입니다. 이러한 장점이 영국 유학을 선택하는 주된 이유 중 하나이기도 합니다. 미국의 경우, 석 박사 통합과정이 많아 보통 5~7년이 걸리기도 합니다. 그에 비해 영국은 석사 1년 및 박사과정 3, 4년으로 학위를 마칠 수 있지요. 그러나 한 가지 명심해야 할 것은 학위 기한이 짧은 만큼 그 강도가 만만치 않다는 점입니다.

 

박사과정에 들어오면, 가장 먼저 해야 할 일 중 하나가 지도교수와 함께 리서치 프로젝트를 선정하여, 관련 책과 논문 등을 읽어야 하는 것입니다. 리서치 프로젝트를 미리 준비해서 올 경우에도, 정작 입학하여 교수와 몇 번 얘기하다 보면 바뀔 때가 다소 많은 것 같습니다. 이렇게 보내는 시간이 짧게는 한 학기, 혹은 1년이 걸리기도 한답니다. 독창성(Originality)학계에 대한 기여도(Contribution)을 모두 감안해야 하기 때문에 쉽지 않은 일인 것 같습니다. 울 신랑도 Research Question을 정하는 데만 거의 6개월이 걸렸던 것 같습니다.


 

 


                  영국 대학 박사과정은 처음에 연구 석사
(Mphil)로 시작해서 upgrade를 통과하면 
                  PhD Candidate
가 된 답니다. (물론, 모두 다 이런 과정을 거치지는 않지만요.)

 

Research Question이 정해지면 이 때부터 영국의 박사자격시험(Upgrade Exam)을 준비해야 할 때 입니다. 업그레이드는 자신이 박사과정 연구가 일정 수준을 넘었음을 교수 및 학과에 증명하는 일종의 시험으로 영국의 박사 프로세스에서 가장 중요한 순간이기도 합니다. 학교 및 전공 별로 다소 차이가 있으며, 그 기준 역시 그에 따라 다릅니다. 그래도 업그레이드는 크게 2가지의 방향으로 준비해야 합니다.
일단 Upgrade문서에 들어가야 할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l  연구배경 (Problem Area Description: 500 words)

l  선행연구 검토(Literature Review: 1500 words)

l  문제제기 (Research Question: 500 words)

l  이론적 바탕(Conceptual/Theoretical Framework: 3000 words)

l  연구방법 및 연구자료 제시 ( 3000 words)

l  논문의 각 chapter의 줄거리 ( 1000 ~1500 words)

l  독창성, 학계의 기여여부 및 연구수행 중 예상되는 문제점( 1000 words)

l  계획표 등 기타 ( 500 words)



 

대략 10,000~12,000자의 업그레이드 문서가 됩니다. 즉 자신의 연구의 아웃라인을 보여주는 것으로, 이로써 자신의 논문에 대한 연구준비가 완료되었다는 사실을 알려주는 것입니다. 물론 담당교수들과 정기적으로 만남을 가지면서 준비해야 합니다.

 

업그레이드를 1년 안에 준비해야 하는 대학도 있는 반면, 18개월 이내에 해야 하는 대학도 있습니다. 그런데 18개월인 경우에는 업그레이드 문서 및 논문의 한 두 chapter (보통 Theory chapter) 등을 함께 제출할 것을 요구하기도 합니다. 실제 논문을 작성할 실력이 되는지 체크하기 위한 것 같습니다.

울 신랑의 경우에는 업그레이드 문서
(15,000) 2개의 chapter (Theory chapter 및 이어지는 chapter 3: 각각 12,000자 내외)를 제출했어요. 신랑 말이 난 양으로 승부해…” 그러더군요. 이 때 중요한 것은 당연한 이야기일 수도 있겠지만, 영국인 친구에게 꼭 문법 체크를 받아 제출하라는 것입니다. 내용이 무엇보다 중요하기는 하지만 영어가 깨끗해야 읽는 사람이 편하고 즐겁게 좋은 인상을 줄 수 있으니까요
.


 

이 문서 작성이 완료되면, 담당교수 (보통 2) 및 박사과정 학생들을 담당하는 교수 (보통 1~2), 그리고 박사과정 학생들 앞에서 발표(프레젠테이션)를하게 됩니다. 30분의 프레젠테이션과 1시간 정도의 교수 및 학생들과의 질의응답 시간을 갖게 됩니다.

기본적으로는 제출한 업그레이드 문서나 챕터를 통해 대략 통과여부가 결정되는 것 같습니다
. 그래도 프레젠테이션과 이어지는 질의응답 시간에는 자신의 미처 예상하지 못했던 질문이 수시로 들어오기 때문에, 웬만큼 준비해서는 자신의 연구를 방어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즉 충실한 준비만이 살아남는 방편이지요. 내용적으로도 철저해야 하며, 미리 리허설을 통해 손동작 하나하나까지 준비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프레젠테이션 중간 중간에 쓸 농담까지 미리 준비해 가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질의응답 시간까지 끝나면, 교수들은 약 10분 ~ 30 - 혹은 하루 이상 걸리기도 한다고 하네요 정도 회의를 갖고 통과 여부를 결정합니다. 그냥 간단히 합격 여부를 알려주는 경우도 있고, 발표자를 다시 불러서 다시 한 번 논의하고 개선점을 제시하기도 합니다. 가장 떨리는 순간이 아닐 수 없겠지요. 만의 하나 Upgrade에서 통과하지 못하더라도 대부분의 대학은 한 번 더 기회를 줍니다. 그러나 Second Chance에서 또 실패하면, 그 때는 OUT입니다. 실제로 켄트 대학교 사회학과의 일본인 대학원생은 교수가 두번째 기회조차 주지 않아서, 박사 과정을 그만두게 되었다고 하는군요.

 

영국 박사과정에 입학해서 가장 큰 1차 난관이 바로 박사자격 시험(Upgrade Exam)이 아닐까 합니다.
이를 무사히 통과하면
PhD candidate 자격이 주어지니까요. 영국이나 유럽 학생들 조차 실패하는 경우가 있을 정도로 만만치 않은 시험입니다. 더군다나 필기시험이 아니라 업그레이드 문서 및 챕터 등을 통해 평가 받는 시험이기에 벼락치기 공부가 통하지도 않습니다. 아무리 천재라고 하더라도 1~2주에 위와 같은 내용을 작성 할 수는 없잖아요? 그만큼 꾸준하고 성실하게 준비해야 할 수 밖에 없는 시험이지요.

 

과정이 아무리 좋아도 결과가 나쁘면 인정받지 못한다는 말이 있습니다. 그러나 박사과정은 과정이 훌륭하다면 결과가 나쁠 이유가 없을 것 같습니다.

 

댓글15

  • 하늘엔별 2011.08.20 12:00 신고

    상당히 빡세게 공부해야 겠군요,
    무섭습니다, ㅎㅎㅎ
    답글

  • femke 2011.08.20 15:59 신고

    올리신 글 잘보고 갑니다.
    유럽에서 박사학위 취득하는 것 아주 어렵지요.
    답글

  • 늘푸른나라 2011.08.20 20:47 신고

    영국도 쉽지 않네요. 중도에 포기할 정도면...

    저도 무척 오랜시간 했던 기억이 나요. ㅎㅎ

    지나고 보면 다 추억들이죠.
    답글

  • 도플파란 2011.08.20 22:12 신고

    헉... 정말 빡세게 해야하는 군요...
    답글

  • 마법루시퍼 2011.08.20 22:55 신고

    영국에서 공부하실 분들 많은 참고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답글

  • Bacon™ 2011.08.21 15:10 신고

    사실 연구야 미국이나 유럽이나 비슷하겠지만.. 유럽이 학위가 짧은 건 코스웍에 대한 압박이 없어서 아닌가요? @_@ 미국은 초반 2년 정도는 박터지게 코스웍을 뛰어줘야 하기에.. 자연스레 5년 정도 이상으로 박사학위 기간이 길어진 게 아닌가... 그렇게 알고 있었는데 말이죠. @_@
    답글

    • 맞습니다. 영국에서는 코스웍은 석사 과정에 빡세지요. 그리고 박사과정에도 코스웍을 한 두과목 듣는 경우도 있긴 하지만요. 대부분 논문 쓰는 데에 시간을 보내지요.

  • Lindsay 2011.08.23 11:26

    다음뷰 통해서 처음 구독했어요..;
    영국석박사과정이 기간이 짧고, 빡세다는게 매력적이네요..^^
    근데 혹시 남편분이 사회학 전공자이신가요? 제가 사회학과 졸업해서 그 쪽으로 알아보고 싶은데..
    학과선택은 나중에 교수님께 추천을 받고, 더 많은 정보를 알아바야 겠지만..
    그래도 사회학 공부하려면 어디가 좋을까요?
    답글

    • 저희 신랑은 정치학과입니다.
      이번에 영국 가디언에서 2012년 전공별로 영국 대학 순위를 발표했어요. 참고해 보세요.

      http://www.guardian.co.uk/education/table/2011/may/17/university-guide-sociology

      그리고 research rating이라고 보일 거에요. 그걸 보시면 더욱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
      자주 방문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 냥마담 2011.10.28 12:49

      위의 랭킹은 학부 전공별 랭킹에 더 가깝구요.. 대학원 진학하실 거라면 RAE 를 참조하시는 게.. 몇년에 한번씩 매기는 거긴 하지만.. 이게 영국 정부의 연구비펀드 지급 기준이 되는지라.. 영국대학들은 굉장히 민감하답니다 ^^ http://www.guardian.co.uk/education/table/2008/dec/18/rae-2008-sociology

      그리고.. 사실 한국처럼 등수가 딱 정해진 게 아니라.. 일정 수준 이상의 대학은 거의 비등비등하므로.. 자기 연구주제 활성화되어 있고 교수님 보고 학교 고르시는 게 관건 같아요..

  • 2011.10.03 22:16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하하 2014.01.07 13:20

    영국에서 박사학위 따온 대학원석사 선배님이 급 위대해보입니다.
    자신은 별볼일없는 대학에서 그냥 집에서 천천히 썼다고 했던 말이 저를 안심시킬려고 했던 말이었네요.(그말할때도 설마 했지만...)
    답글

  • 영미해외파 2016.10.30 16:55

    비싼 돈 내고 외국까지 공부하러 와서 대부분 한국인의 오류는 입으로는 아지만 뇌로 한국식 발사으로 생각한다. 한국식 발상으로 생각 하다가 오산이다. 영국도 비슷하지만 미국 경우에도 박사와 석사 지원 때부터 다른 카테고리로 지원한다. 학사 학점 안 되면(학범 세탁이 가능한 한국 대학 학점/추천서를 서양 및 외국 국가에서 거의 신뢰하지만 않지만....... 대학 수준도 국력에 비례한다.) 그리고 영어 및 GRE(미국에만 존재) 시험 안되면 보통 석사로 지원한다. 한국 처럼 석박사 동합 과정은 영국이나 미국에도 없다. 한국에서 만든 제도이고 별 차이를 두지 않는다. 미국 경우 박사과정으로 공부하다 박사 논문 자격 시험을 2년 내 두 번 기회를 통과 못하면 바로 퇴학이다. 영국은 더 까로롭다. 그러면 학점 미달이 아닌 이상 박사로 들어와 석사로 수료하고 사실상 대학에서 퇴출된다. 그리고 그 대학원 석사과정 수료 숨기고 한국 대학의 믿고 또다시 박사과정으로 다른 대학으로 지원하다. 잔머리 같은 행위이다. 그러나 들통나거나 허위 사실일 경우 대로 토학 처리 된다. 이것은 미국 경우이고 영국는 석사 1년, 박사 3년 이기에.. 석사 학점이 엉망하면 박사는 물러 갔는 것이다. 보통 박사(3년만에)를 하기 위해서는 석사를 거쳐야 된다, 한국인은 학위 위조나 변조 거짓 자랑을 많이 한다. 과거로 뉴스거리 많지. 자랑하기 위해서 보이기 위해서 유학가거나 공부하는 자는 반드시 포기하거나 실패한다. 미국과 영국 고등교육제도에서는 한국식 주입식 이분법 발상으로 거의 학업을 유지하기조차 힘들다. 모국어 아닌 외국어로 졸업이나 하면 다행이지 보통 수료자들 많다. 정식 학위 과정(학사, 석사 박사)이 아닌 수업만 듣는 상업성 MBA 나 언어 연수, 학사후 자젹증 조차도 머치기는 쉽지 않다. 한국 가서 학위 받았다 구라 치지. 호주나 캐다다도 영어권이 비슷하다. 비뚤어진 교육 발상은 나라와 사회를 망치 지름길이다. 교육이 100년 대개이다. 빈말 아니다. 악순환인 한국 사회..U Will see that near future in south korea!!./영미해외파/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