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국 어학연수7

국적 비율 유독 민감한 한국인 어학연수, 왜 한국 학생들은 영국 지역 및 어학원을 결정할 때 가장 먼저 이런 질문을 하곤 하지요. 거기 한국 학생 비율이 어떻게 되나요? 한국 사람 많이 사나요? 오직 "영어 향상" 만을 위해 영국에 오는 한국 학생들은 자신이 갈 지역 및 어학원에는 한국인 비율이 낮았으면 하는 바람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런데, 제가 경험해 보니, 사실 한국 학생들의 높고 낮은 비율에는 일단 일장이 있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영국 어학원에는 다양한 국적의 학생들이 있어요. (출처: 구글 이미지) 일부 한국 학생들은 “한국 학생들이 거의 없을 거야”라는 유학원 말만 믿고 영국에 와서 보니 어학원의 한국 학생 비율이 50% 이상이라는 사실을 안 거에요. 그러면, 다들 유학원에게 속았느니, 잘못 왔느니 하면서 처음부터 확~ 기분이 나빠집니.. 2012. 6. 14.
교사가 폭로한 영국 고등학생들의 실태, 실로 충격적 얼마 전 영국 한인 교포를 통해 전해 들은 말이 저에게는 실로 큰 충격으로 다가왔습니다. 그녀의 영국인 친구는 현재 영국 그래머 스쿨(Grammar School) 교사라고 합니다. (참고로, 그래머 스쿨은 학업 성적이 중 상위권 학생만 입학이 가능한 고등학교로 학업에 뜻이 있는 학생들이 가는 학교) 영국인 교사 친구가 재직중인 고등학교를 다니는 일부 영국 학생들의 소리를 그대로 전해 주었답니다. 일부 영국 여자 고등학생들이 하는 말 공부하기도 힘들고, 부모님의 잔소리도 듣기 싫으니깐 그냥 남자친구 만들어서 애나 낳을까?” “정부에서 양육비 수당이 나오니 그걸로 살면 되니까...." 일부 영국 남자 고등학생들의 말 "대학 입학 및 취업 준비도 귀찮고 힘들어, 그냥 정부에서 주는 실업 수당이나 받으면서 살까.. 2012. 2. 8.
영국 영어 연수를 준비하는 학생이 착각하기 쉬운 두 가지 영국 영어 연수를 하려면 현실적으로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은 아마 높은 비용일 것입니다. 영국으로 어학 연수를 가는 학생들 대부분은 유럽 여행까지 계획을 하고 있으므로 비용이 다소 만만치 않거든요. 이런 이유로 일부 학생들은 어학 코스와 유럽 여행이라는 두 가지를 다 하기 위해, 다소 어학 코스를 길고 값이 저렴한 곳으로 가려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러면서도 아이러니하게 비싼 런던 등 영국의 큰 도시를 선호합니다. 즉, 런던 등 대도시에서 적은 비용으로 긴 어학 코스와 유럽 여행까지 다 한다는 것은 다소 무리라고 생각됩니다. 저 역시 영국 어학 연수 경험이 있으며, 지금까지 다양한 연수생 경험을 가진 사람들과 만나서 이야기 해 본 결론을 내리자면, “영국 어학 연수를 어차피 제대로 하려고 결정했으면, 영국 .. 2011. 9. 24.
영국에서 할 말 못하는 한국 학생들 보면 답답함이 영국에 오는 많은 사람들은 학위, 자원봉사, 어학연수 등 다양한 목적을 가지고 오게 됩니다. 대부분은 한국에서만 살다가 처음으로 해외에 나오는 사람들이 가장 많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우리의 생각, 문화 등이 많은 다른 영국에서 적응하고 살다보면, 타국의 사람들과 부딪치는 경우가 있습니다. 아무래도 한국, 일본 등 아시아 친구들은 정서상 자기가 하고 싶은 말이 있어도 "그냥 내가 참고 말지", "똥이 무서워서 피하냐 더러워서 피하지?" 이렇게 생각을 하고 마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래서 그것을 역이용하는 유럽 및 영국 사람들이 간혹 있습니다. 영국에 오자마자 저희들이 겪은 사건이 있습니다. 울 신랑이 작년 1월에 박사과정 등록이 지연되는 일이 있었어요. 학교 오피스 직원의 미숙한 처리로 인해, 학교 측은 신.. 2011. 6. 28.
영국 어학 연수 오기 전에 무조건 알고 와야 할 표현들 영국 어학연수를 오게 되면, 이제 한국어로는 말이 통하지 않는다는 사실은 모두 아실 테지요. 어쩔 때에는 한국어로 말하면 아주 쉬운 단어나 문장을 영어로는 도대체 생각이 나질 않아 내 자신이 바보 같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특히 수업 시간에 정말 꼭 해야 하는 말인데, 그 말 생각하느라, 선생님이 무엇을 물어보는지 따라가질 못하거나, 허둥지둥 대는 모습을 보인 적이 꼭 있을 거에요. 저도 그랬으니까요. 그래서 제가 꼭 수업 중에 필요한 표현들을 엄선해서 알려드릴까 합니다. 교실 안에서 볼 만한 물품 및 장비 Rubber (지우개) eraser란 미국식 표현도 있지만, 영국에서는 rubber라는 말을 씁니다. Board (칠판) 여기는 white board이지요. 거기다 쓰는 펜을 board pen 이라.. 2011. 6. 27.
해외 어학연수를 마친 후 과정이 더 중요한 이유는? 아는 사람이라고는 아무도 없던 낯선 곳에서 부모님과 떨어져 비싼 비용과 최대 1년이라는 시간을 오직 영어를 위해 몸바쳐 왔잖아요. 영어권 국가에서는 아무래도 영어로 말할 수 있는 기회와 영어에 노출되어 있는 시간이 많다 보니, 영어가 쓰기 싫어도 써야 할 때가 있고, 듣기 싫어도 들어야 할 때가 많지요. 그런데, 어학 연수를 끝내고 한국에 돌아가면, 이제 영어를 사용 할 일이 거의 없다는 것이지요. 물론 자신이 얼마나 영어를 사용하려는 노력과 시도에 달려있긴 하지만요. 그렇다면, 한국에 돌아가서는 배우고 닦은 영어 실력을 유지하거나 혹은 더 개선시킬 수 있을까요? 영어 수업, 유럽 여행에서 사용했던 시간과 비용을 헛되게 하지 맙시다. (출처: 구글 이미지) 저도 약 2년 정도 영국에서 어학 연수 및 석사.. 2011. 5.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