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품절녀의 영국 귀양살이 seasno 1 (2010-2014)/영국 명절과 기념일22

영국 동짓날 상징은 음식 아닌 뜨개질이야 영국은 어제가 동지였지만, 한국에서는 오늘 12월 22일이 공식적으로 낮이 가장 짧고 밤이 긴 날로, 추운 겨울의 시작입니다. 한국은 지금까지 눈이 자주 오던데요, 올해 영국 겨울은 지금까지 제가 겪은 겨울 중에 가장 춥지 않는 해로 (아직까지는) 기억될 것 같습니다. 첫 눈이 오긴 했지만 새벽에 아주 잠깐 내려서 제대로 보지도 못했지요. 오늘 같은 날 한국에 있었으면, 시어머니표 동지 팥죽과 동치미를 맛있게 먹었을텐데 말이에요. 한국과 달리 영국은 동지라고 해서 특별하게 즐기는 음식은 없는 것 같습니다. 다만 BBC Food 에서 본 바로는 11월 28일부터 12월 29일까지 약 한달 동안은 크리스마스 음식을 먹는다고 하네요. 아무튼 영국의 동지는 크리스마스 음식을 먹거나 혹은 준비하는 기간으로 봐야 .. 2013. 12. 22.
영국 겨울 대박난 크리스마스 점퍼, 유치찬란 오늘은 영국 크리스마스 만찬 (바로가기)과 마켓 구경(바로가기)에 이어, 크리스마스 복장에 대해 말씀 드릴게요. 요즘 크리스마스 마켓, 하이 스트릿 패션 매장들을 구경해 보면, 크리스마스 복장들이 눈에 많이 띄곤 합니다. 올해 영국 크리스마스에 절대 빠질 수 없는 머스트 패션 아이템인 "영국인의 겨울 유니폼이란..." "크리스마스 점퍼" "(Christmas Jumper)" (출처: mycelcbrityfashion.co.uk) 점퍼는 일명 두꺼운 니트 혹은 스웨터를 일컫는데요, 12월 크리스마스 시즌이 다가오면서 단순한 스타일보다는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펄펄~ 풍기는 (Chistmassy) 스웨터" 들이 대거 등장했어요. 작년 BBC에서도 "왜 크리스마스 점퍼가 겨울마다 유행일까?" 에 대한 기사가 나.. 2013. 12. 20.
후끈 달아오른 런던 크리스마스 관전 포인트 3 전 세계인들이 런던 크리스마스를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이유 중 하나는 볼거리들이 많다는 것인데요, 솔직히 매년 런던 크리스마스 장식과 분위기는 경제 불황으로 인해 계속 쇠퇴해가는 느낌은 지울수가 없다는 것입니다. 저는 아직까지 올해 런던 크리스마스를 직접 구경하지는 못했지만요, 2013년 런던 크리스마스 사진들을 보니 작년과 비교해 크게 많이 바뀌지는 않아 보이네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골에 사는 제가 보기에 런던은 여전히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흠뻑~ 느끼기에 충분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Time Out London 에서 말하는 "런던 크리스마스를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이유" 가 여기 있습니다. 12월 런던 여행을 위한 관전 포인트를 알려 드릴게요. 저처럼 런던에 못가시는 분들은 구경이나 해 봅시다. ^^ .. 2013. 12. 13.
매년 딱 한번만 먹고픈 영국 크리스마스 만찬 이제 크리스마스가 약 이십일 정도 남았습니다. 영국인들은 크리스마스 달력 (Advent Calendar)을 집에 걸어 놓고 크리스마스 날을 손꼽아 기다립니다. 직접 만든 달력을 매년 사용하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랍니다. 특히 어린이들은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달력 주머니에 들어 있는 초코렛 등을 하루에 한 개씩 꺼내 먹으면서 선물 받을 날이 빨리 오기를 학수고대하지요. 영국인 집 문에 걸려 있는 크리스마스 달력 ☞ 영국 크리스마스 용어 바로가기 아무래도 영국 크리스마스는 온전히 가족과 함께 보내는 날이므로, 친구 및 직장 동료들과의 크리스마스 만찬은 다소 일찍 시작됩니다. 크리스마스 디너 예약은 이미 10월부터 시작되었고요, 보통 12월 10일 전후로 가장 많은 크리스마스 디너 파티가 이루어지는 것 같습니다. .. 2013. 12. 5.
영국인의 크리스마스 선물, 쇼핑 전쟁 시작 오늘은 11월의 마지막 날입니다. 정말로 2013년이 딱 한달 밖에 남질 않았네요. 국내에 있는 지인들과 이야기를 나눠보면, 크리스마스 분위기는 단지 백화점 및 쇼핑몰에서나 느낄 수 있다고 합니다. 그 정도로 한국인에게 크리스마스는 그저 특정 종교인들의 거룩한 행사 말고는 일반인들에게는 공휴일 정도로 치부되는 것이 보통인 것 같습니다. 특히 젊은이들에게는 술 먹는 날(?) 혹은 연인에게는 특별한(?) 데이트 정도겠네요. 하지만 올해에도 영국인들의 크리스마스는 이미 시작되었습니다. 11월에 이미 상점은 말할 것도 없고, 가정마다 크리스마스 트리가 장식되어 있습니다. 어제는 유난히 시내의 상점에 사람들이 북적거리고, 시내 도로는 차로 꽉 막혔습니다. 영국 아줌마는 크리스마스 준비 특히 "블랙 프라이데이"라서.. 2013. 11. 30.
영국 백화점 크리스마스 광고, 튀어야 산다 벌써 영국은 크리스마스 준비에 한창입니다. 일부 지역에서는 이미 크리스마스 마켓들이 개장했고요. 저희 동네에도 곧 있으면 독일 스타일의 크리스마스 마켓이 열릴 것입니다. 매년 똑같은 상점들이지만, 그래도 크리스마스 기분이 제법 나기는 해요. 영국은 일년 중 가장 큰 대목인 크리스마스 쇼핑을 위해, 대형 체인점들은 대내적으로 크리스마스 광고를 해마다 제작합니다. 특히 올해 관심을 끄는 크리스마스 광고가 있는데요, 바로 영국 백화점 중의 한 곳인 "존 루이스 (John Lewis)" 입니다. 올해는 누구나 좋아할 만한 디즈니 애니매이션을 사용했어요. 이미 접하신 분들도 계실 텐데요, 일단 감상해 보세요. 90초 광고 노래 가사에요. 제목: 곰과 산토끼 (The Bear & The Hare) 산토끼는 크리스마.. 2013. 11.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