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켄터베리565

한국인 남편과 절대 못 가는 팬케이크 가게 요즘 가을을 타는지 자꾸 몸과 기분이 쳐지는 것 같습니다. 유학 생활도 거의 3년 정도가 되다보니 이제는 지쳐가나 봅니다. 날씨 탓도 있는 것 같아요. 요즘 영국 날씨는 매일 바람 불고 비가 오다보니 햇빛을 거의 보지 못하거든요. 괜히 옆에 있는 신랑에게 아무 일도 아닌데 소리를 지르면서 화를 내기도 하네요. 저번 주는 일주일간 휴가(Half term)여서 집에만 있기가 더욱 싫었거든요. 저는 런던에 가서 기분 전환이라도 하고 와야지 라는 생각에 신랑에게 말을 꺼냈어요 나 기분 전환이 필요해, 런던 다녀 오고 싶어. 휴가인데 집에만 있기 싫어. 그랬더니 신랑은 그런 제가 못마땅한지 꼭 런던에 가야만 하는지 재차 묻는 거에요. 사실 런던에 다녀오려면 경비가 꽤 들거든요. 왕복 교통비, 식비 등등... 거기.. 2012. 11. 2.
런던에서 본 샤넬 자켓 사진전, 눈을 뗄 수 없어 전 세계 여자들이 가장 좋아하는 디자이너 브랜드 중에 단연 "샤넬" 은 빠질 수 없습니다. 매년 한국에서는 유럽으로 샤넬 쇼핑을 하러 오는 숫자가 꽤 높은 것 같습니다. 유럽 여행 관련 사이트에서도 보면, 쇼핑 목록에 샤넬 가방은 머스트 바이 아이템이니까요. 또한 유학 및 어학연수가 끝나면 일부 여학생들은 "샤넬 백"을 사가지고 들어가곤 하거든요. 그런데 샤넬 백만큼이나 소장할 만한 가치가 있는 것이 바로..... (장소, 연령, 매치에 상관없이 입을 수 있는) 블랙 샤넬 트위드 자켓~ 이에요. 사실 샤넬 백 하나도 사기 힘든 일반인에게는 샤넬 트위드 자켓까지 구입하는 것은 적잖이 무리가 따를 것 같아요. 그래서 그저 많은 여자들에게는 "갖고 싶다"라는 로망을 불러일으키는 아이템이 아닌가 생각이 드는데요.. 2012. 11. 1.
한국인 부부의 영국 아파트 빈티지 인테리어 이사 오자마자 새로운 집에 대해 포스팅을 하려고 마음을 먹긴 했는데, 정신없이 바쁘다 보니 삼개월이 지난 10월 마지막 날에 드디어 하게 되었습니다. 오늘은 신랑을 학교에 보내놓고 혼자 집에 있는데 잡 생각이 자꾸 나니 기분이 안 좋더라고요. 오래간 만에 파란 하늘을 보니 대청소가 하고 싶어졌습니다. 밀린 빨래를 돌리고, 청소를 하다가 집 소개를 해야겠다는 생각이 문득 난 것이지요. 사실 뭐 특별할게 없지만 '영국식 아파트라 불리는 플랏(Flat)' 은 어떻게 생겼는지 한 번 보실래요? 한국과는 무엇이 다른지 비교하면서 보시면 더 재미있지 않을까 싶어요. 참, 오늘 포스팅은 누구보다 더 저희 부모님들께서 가장 좋아하실지 모르겠습니다. 자식들이 어찌 사는지 무척 궁금해하시거든요. 하나 더 알려드리면요, 저.. 2012. 10. 31.
외국인이 깜짝 놀란 한국인의 젓가락 오늘은 "젓가락질"과 관련된 재미있는 사연을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지난 국제 학생을 위한 여름 행사 프로그램 중의 일환으로 다양한 국가의 놀이를 한 적이 있었습니다. 유럽 학생들에게 가장 인기가 많았던 것이 바로 "젓가락질 경기" 였어요. 그 날 젓가락을 사용하는 아시아 출신의 학생들이 유럽 출신들에게 젓가락질 개인 레슨을 했답니다. 물론 유럽 출신들도 중국, 일본, 태국 음식 등을 많이 먹기 때문에 젓가락질을 해 본 경험이 꽤 있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젓가락질 경기에 대한 관심이 유독 높았던 것 같습니다. 아시아 출신들이 유럽인들에게 젓가락질 개인 레슨을 하고 있어요. 유독 한 곳에 많은 학생들이 모여서 열띤 응원을 가졌는데요. 한국인인 울 신랑이 주인공이었어요. 한국인의 젓가락 진수를 제대.. 2012. 10. 29.
국내 도입이 시급한 영국의 학생 할인 혜택 오늘은 영국 대학 생활 2탄~ 영국에서 학생은 특권층이다?? 영국에서 학생이면 자다가도 콩코물이 떨어질 때가 있습니다. 물론 학생인 경우에 영국의 비싼 학비를 감안한다면 뭐 당연할 수도 있겠지만요. 한국도 학생 할인 행사가 있긴 하지만요, 영국에서는 확실히 학생 할인 비율이 높고, 범위도 넓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1. 세금 면제~ 먼저, 정규 학위 과정에 있는 경우에는 카운실 택스 즉 세금을 내지 않습니다. 미성년자를 제외한 나머지는 무조건 카운실 택스를 내도록 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대학(원)생인 경우에는 학교에서 발급한 학생 증명서를 카운실에 보내면 간단하게 0 파운드 처리가 된답니다. 저희의 경우에도 학기마다 카운실에 학생 증명서를 보내어 카운실 택스를 면제받고 있지요. 이렇다 보니 종종 난.. 2012. 10. 27.
한국 가려고 한글을 독학한 영국인, 기특해 오늘은 "한글을 독학한 영국인"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 드릴게요. 제가 친하게 지내는 한국인 석사생은 현재 한국에 관심 많은 영국인 대학원생과 언어 교환을 하고 있습니다. 특이하게도 그 영국인 학생은 박사 과정 마지막 학기로 조만간 박사가 될 예정인데, 박사 학위를 취득한 후에 잠시 한국으로 영어 강사를 하러 갈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하네요. 그가 한국어를 배우기로 선택한 이유도 특이합니다. 원래 동양 문화에 관심이 있어, 어떤 언어를 배우는게 좋을지 선택하는 과정에서 까다로운 한자를 공부해야 하는 중국/일본어를 제외하고보니, 한국어가 낫겠다 싶었다고 하더군요. (출처: Google Image) 아무튼 그 영국인은 문법 책 한권을 구입해서 혼자 독학으로 초중급 한글 문법을 2년간 마스터했다고 합니다. 어느.. 2012. 10.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