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오늘은 노팅힐 카니발의 뒷 이야기 입니다.

 

제가 주변 사람들로부터 "노팅힐 카니발"에 간다고 했을 때 가장 많이 들었던 말들은...

사람 조심~~ 소매치기 조심~~ 몸 조심~~ 

어두워지기 전에 반드시 그 곳을 빠져 나올 것~

(알고보니 축제 기간 동안 험한 일이 꽤 일어났다고 하더라고요. 심지어 사람이 죽기까지 했다고 해요.)

 

                                      거리 곳곳에 경찰들이 배치되어 있었지요.

 

이런 주의사항을 잘 새기고, 저와 친구는 노팅힐에 도착했어요. 

오후가 되면서, 수많은 인파가 노팅힐 카니발을 보기 위해 계속 몰려 들었어요. 정말 깜짝 놀랐던 광경이 제 눈앞에 펼쳐졌습니다. 대부분 사람들의 손에는 술병이 들려 있었으며, 그 날 만큼은 거리에서 술을 마음껏 마셔도 되는 자유를 제대로 느끼려는 듯 했어요. 유모차를 끌고 온 엄마는 한 손은 유모차를 밀고, 다른 한손에는 술병을 들고 술을 물처럼 마시더군요.

 

 

거리 곳곳에서는 라이브 공연에서나 들을 법한 고막이 터질듯한 음악 소리에 지나가는 사람들은 일제히 멈춰 서서 음악에 몸을 맡깁니다.  DJ의 지시에 따라 더욱 더 열광하며 거리는 완전 클럽이나 다름 없었지요. 술에 취해, 분위기에 취해 종종 보기에 민망한 남녀의 부비부비~아슬아슬한 장면도 연출되는 등 무아지경이에요.

 

 

 

 

 

 

 

거기서도 딱 역시나... 저처럼 동양인들은 딱 서서 전혀 움직이지 않고 그냥 그들을 구경만할 뿐이에요. ㅎㅎ 마음은 아이돌이지만, 몸은 아줌마라서 그런지 춤을 추는 것 자체가 어색하더라고요. (저도 왕년에는 나이트 혹은 클럽에서 춤추는 것을 즐겼던 사람인데 말이에요.)

 

 

 

 

 

한참 주변 사람들이 자유롭게 춤을 추면서 즐기는 모습을 보며 대리만족하고 있는데.......

현지인이 저희들에게로 쓱~ 다가 오더니, 무언가를 내밀면서 사라고 자꾸 부추기는 거에요.

 

그것은 바로.... 연예인, 유학생, 재벌 2세들 등이 몰래 피우다가 구속당하는 무시무시한....

담배처럼 피우는 마약, 대마초

 

(깜짝 놀란 표정과 함께 고개를 절레절레 흔들며)   Oh, NO~~~~

허걱~~하필 우리에게 팔려고 하다니....

 

                                         저에게 다가와 마약을 내밀 때 순간 포착~

 

안 그래도 거리에서는 담배 냄새와는 전혀 다른 향이 나는 거에요. 제가 담배를 피우지 않는데도 불구하고 단지 냄새만 맡아도 머리가 어질어질했어요.  많은 사람들이 한 손엔 술병을 들고, 다른 한 손으로는 대마초를 피는 거였습니다. 현지인이 저희에게 작은 비닐에 들어있는 녹색 빛깔나는 풀을 보여주는 순간 딱~ 알아챘지요. 물론 저희뿐 아니라 지나가는 다른 사람들에게도 대마초 구입을 부추기더라고요.

제가 축제 거리 현장을 동영상으로 찍다가 당한 사연이므로, 아래 동영상을 보시면 축제를 즐기는 사람들의 모습과 대마초를 파는 현지인의 모습을 보실 수 있을 거에요. ㅎㅎ (완전 현장감 넘치는 취재 영상같아요.)

 

 

보셨나요? 

이처럼 영국에서는 쉽게 대마초를 사서 피울 수 있습니다.

제가 사는 곳에서도 꽤 많은 젊은이들이 대마초를 피운다고 하더군요. 또한 돈이 없는 젊은이들은 술값을 아끼기 위해 아예 대마초를 피우고 환각 상태로 클럽에 가기도 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영국 유학 혹은 어학연수 온 한국 학생들 중 일부는 유럽 및 현지 친구들과 어울리며 놀다가 자연스럽게 대마초를 경험을 하게 됩니다. 물론 담배보다 중독성이 약하다고는 하지만, 일단 대마초를 잘못 손 댓다가는 평생 씻을 수 없는 과오를 남길 수도 있으니 아예 쳐다도 보지 마세요.

 

제가 직접 대마초를 보게 되리라고는 생각조차 안 해봤는데, 그때 당시 참 당황스러웠습니다. 해외에 나오면 한국에서는 금기시하는 문화들을 접하는 경우가 있는데, 호기심으로 다 경험하지는 맙시다!!

 

                 로그인 필요 없으니, 추천 버튼 꾸욱~ 눌러 주세요. 더 좋은 글로 보답하겠습니다. ^^

Posted by 영국품절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녁노을* 2012.09.04 06:48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허걱....대마초를??

    젊음이 넘치는군요.ㅎㅎ

    잘 보고가요

  2. 우리밀맘마 2012.09.04 07:1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울 딸 영국간다는데 이런 것들 때문에 걱정입니다. 스스로를 지킬 수 있도록 잘 훈련되어야 할텐데..

  3. 가람양 2012.09.04 07:21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허걱......
    호기심이 생겨도 절대~!! 따라하면 안돼지요~!!

  4. 예또보 2012.09.04 07:26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와 정말 자유스럽기는 한데 무섭기도 합니다 ㅠ
    근데 대마초 는 우리네 정서와는 많이 다르네요 ㅠ

  5. 노지 2012.09.04 07:2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허허;;;대마초가 저리 쉽게 돌아다니다니;

  6. landbank 2012.09.04 07:37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정말 위험한 물건들도 돌고 있네요 ㅠ
    조심해야 겠습니다

  7. 향유고래 2012.09.04 07:44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호기심이라해서 건들지 말아야할건 건들면 안되져.

  8. 도플파란 2012.09.04 07:56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대마초라 음.... 전 대마를 국내에서 봤죠 ㅋ 어릴때 동네에서 삼베를 많이 하니까 자연히 봤어요 ㅋ 마당에도 가끔 한그루씩있었던거 같아요 ㅋ 일부러 심은 건 어니구 삼베짤려구 줄기를 베왔는데 그때 대마씨가 딸려와서 싹이 난 경우에요 ㅋ 안동에 가게 되면 볼수 있으실지도 ㅎㅎ

  9. 금정산 2012.09.04 08:0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런 축제때는 더욱 기성을 부릴 것 같습니다.ㅎㅎ
    즐거운 시간 되세요.

  10. 진검승부 2012.09.04 08:43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대마초..저도 캐나다에서 처음 봤는데..권하는 사회이더라구요.
    겁나서 못 피우겠더라구요~

  11. 그린레이크 2012.09.04 09:53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대마초는 여기 사람들도 많이 피는 듯해요~~
    전 그 냄새가 완전~~~ㅋㅋㅋ

  12. 보헤미안 2012.09.04 13:13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응? 정말 사탕권하듯이 쓰윽 나타나네요☆
    그러시믄 안돼요~~
    근데 살인까지 일어났다니..너무 즐기셔서 싸움이라도 붙었나보네요☆
    역시..너무 끝까지가는건 안좋은가 보네요☆

  13. 솔브 2012.09.04 13:24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대마초라니...! 정말 접하기 쉽게 되어있네요. 한국사람들이 호기심에 접하게 될까 걱정되네요.

  14. ㅋㅋㅋ 2012.09.04 14:30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미드보다보니 대마초 정도는 피워도 될거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한국도 제대로 된 일자리도 부족하고 인간들은 더럽고 무섭고
    답없는 인생들도 많은데다가 갑갑한 세상인데 현실도 잊고 싶고요

  15. 사비나 2012.09.04 17:40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무섭네요 저도 우리 큰애가 유학중이라 저부분이 제일 걱정되더군요...

  16. 유머조아 2012.09.04 19:55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허거걱~ 그래도 되는 건가요~

  17. jyj 2012.09.04 20:21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담배는 피는 것이 아닙니다. 피우는 것이지요.
    피는 것은 꽃이지요.
    담배를 피다 -->담배를 피우다.

  18. Venza 2012.09.07 10:21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담배보다 중독성이 약하다고는해도...
    환각이주는 뇌의 손상은 엄청나다고 하더군요...ㅎㅎ
    멀리해야합니다!ㅋㅋ

  19. busse 2012.09.13 00:27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저런데 대놓고촬영하는듯이
    카메라들고돌아다니면 칼맞을거같은 ㅜㅜ

  20. kent 2012.12.16 13:42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영국얘들은 한번 파티다 뭐다해서 놀면 왜그렇게들 심하게 요란하게들 노는지 모르겠어요. 그렇게 치면 아직까진 걔네들에 비해 우리나라 젊은이들 파티문화나 노는문화는 얌전한 ... 듯;; 쟤네 한번 놀면 광기에 노는게 아니라 옆에있는 저는 무서울 정도.. 뭐.. 문화차이라고 해두자 고 해도, 또 나이드신 영국 아줌마나 노인분들은 영국젊은이들 저렇게 미친듯이 노는거 이해 못하겠다고 고개 절레절레 저처럼 흔드시곤 하시니.. 문화도 아닌거 같구요.. 참.. 그래요 ^^;